-신차 전시와 수리가 동시에 가능한 '풀샵(Full Shop)' 통합 운영
-경기 이남권 최대 규모 자랑


BMW그룹코리아가 천안 통합센터(운영:삼천리 모터스)를 확장 이전해 개장했다고 9일 밝혔다.

BMW코리아, 천안 통합센터 개장


신차 전시장과 서비스센터를 동시에 갖춘 천안 통합센터는 경기 이남권 BMW 판매사 중 최대 규모를 자랑한다. 연면적 2,086평에 지상 3층과 지하 1층 규모며 전시장에는 총 18대의 신차 전시가 가능하고 총 95대의 주차 공간을 갖췄다.

지하 1층과 지상 1층은 서비스센터와 대기실로, 지상 2층은 신차 전시장, 지상 3층은 신차전시장과 사무공간으로 운영한다. 특히 서비스센터는 경정비가 가능한 21개의 일반 워크베이, 10개의 판금 전용 워크베이, 6개의 도장 전용 워크베이를 마련해 원스톱 서비스 제공이 가능하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하이빔]800V 타이칸으로 판도 뒤집는 포르쉐
▶ 내년 출시 폭스바겐 ID.3, 사전계약 3만대 넘어
▶ 기아차, 이마트서 전기차 우선 충전서비스 시행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