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자동차는 2020년형 G4 렉스턴과 렉스턴스포츠, 렉스턴스포츠칸을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2020년형에는 전 트림(등급)에 사각지대 감지(BSD)와 차선변경 경보(LCA), 후측방 경보(RCTA) 등 첨단운전자보조기술(ADAS)이 기본 적용됐다.

2020 G4 렉스턴에는 입체감을 살린 체인 메쉬 라디에이터 그릴을 도입했다.

가로 폭을 넓히며 앞부분 디자인을 웅장한 느낌으로 구성했다.

마블 그레이 칼라도 새로 적용했다.

G4 렉스턴 전용 스마트키에는 어두운 곳에서도 주차된 차량을 쉽게 찾을 수 있는 헤드램프 버튼이 추가됐다.

가격은 트림(등급)별로 럭셔리 3천439만원, 마제스티(∼스페셜) 3천585만∼3천856만원,헤리티지(∼스페셜) 4천141만∼4천415만원(개별소비세 인하 기준)이다.

2020 렉스턴 스포츠와 렉스턴 스포츠 칸은 선택적촉매환원장치(SCR)를 적용해서 배기가스를 대폭 줄였고 출력과 연비가 향상(각각 3% 수준) 됐다.

렉스턴 스포츠 칸에는 프레스티지 스페셜 트림이 추가됐다.

가격은 스포츠 브랜드는 와일드 2천419만원, 프레스티지(∼스페셜) 2천715만∼2천884만원, 노블레스 3천260만원이다.

2020 렉스턴 스포츠 칸은 다이내믹 5링크 서스펜션에선 프레스티지(∼스페셜) 2천886만∼3천39만원, 노블레스 3천510만원이고, 파워 리프 서스펜션에서 와일드 2천795만원, 프레스티지 2천916만원, 노블레스 3천154만원이다.
쌍용차, G4 렉스턴·렉스턴 스포츠&칸 2020년형 출시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