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외관 디테일 개선, 스마트키 등 편의품목 추가

쌍용자동차가 2020년형으로 태어난 G4 렉스턴과 렉스턴 스포츠&칸을 선보인다고 2일 밝혔다.

쌍용차에 따르면 2020년형 G4 렉스턴은 입체감을 살린 매시 타입 라디에이터 그릴을 장착했다. 가로폭을 키워 전면 디자인을 더욱 대담하고 웅장한 이미지로 구성했고 그에 맞춰 범퍼 디자인도 변경했다. 여기에 마블 그레이 색상을 추가했다. 새로 디자인한 스마트 키는 어두운 곳에서도 주차한 차를 쉽게 찾을 수 있는 헤드 램프 버튼을 추가했다. 또 2열 창문에 롤러 블라인드를 장착하고 도어 트림과 인스트루먼트 패널, 시트에 스웨이드를 활용해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기본 트림부터 사각지대감지, 차선변경경보, 후측방경보 등 첨단 운전자보조기술을 채택했다.

새 차의 판매가격은 럭셔리 3,439만 원, 마제스티(~스페셜) 3,585만~3,856만 원, 헤리티지(~스페셜) 4,141만~4,415만 원(개별소비세 인하 기준)이다.

쌍용차, 2020 G4 렉스턴 및 렉스턴 스포츠&칸 출시



쌍용차, 2020 G4 렉스턴 및 렉스턴 스포츠&칸 출시


2020 렉스턴 스포츠&칸은 선택적촉매환원장치(SCR)를 장착해 배기가스를 대폭 줄였으며, 출력과 효율을 개선(각각 3% 수준)했다. LED 안개등을 새로 적용하고 메탈 컬러의 헤드 램프 베젤을 채택해 역동성을 가미했다. 실내는 블랙 헤드라이닝을 엔트리 트림부터 넣었다. 사각지대감지, 차선변경경보, 후측방경보 등을 기본 탑재하고 칸은 프레스티지 스페셜 트림을 신설했다.

판매가격은 2020 렉스턴 스포츠의 경우 와일드 2,419만 원, 프레스티지(~스페셜) 2,715만~2,884만 원, 노블레스 3,260만 원이다. 2020 렉스턴 스포츠 칸은 다이내믹 5링크 서스펜션 프레스티지(~스페셜) 2,886만~3,039만 원, 노블레스 3,510만 원이며, 파워 리프 서스펜션 와일드 2,795만 원, 프레스티지 2,916만 원, 노블레스 3,154만 원이다.

쌍용차, 2020 G4 렉스턴 및 렉스턴 스포츠&칸 출시


오아름 기자 or@autotimes.co.kr

▶ 개막 앞둔 모터쇼, '반(反) 자동차' 단체 주의보
▶ [시승]역할의 중요성, BMW M760Li
▶ [하이빔]전기차 팔려면 주행거리 늘려라?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