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프, 크라이슬러, 피아트 등 전 차종 대상
-소모품에 10%, 일반 부품 20% 할인 제공


FCA코리아가 7월20일 단 하루동안 전국 공식 서비스센터에서 '2019 특별 무상 진단 서비스 데이'를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FCA코리아, 20일 무상 진단 서비스 개최


이번 행사는 공식 서비스 센터 사전 예약 소비자를 대상으로 운영되며 차종은 무상 소모품 교환 프로그램 및 보증 서비스가 만료된 지프, 크라이슬러, 피아트 전 제품이 포함된다. 서비스 내용으로는 자동차용 미세먼지 헤파필터 또는 캐빈 필터를 무상으로 제공하며 추가로 소모품인 엔진 오일, 엔진 오일 필터 및 에어 클리너에 대해선 10% 할인, 그 외 일반 부품에 대해선 20% 할인을 적용한다. 후속 정비를 위해 행사일 이후 재입고가 필요한 경우 탁송 서비스도 제공한다.

한편, 같은 날 전국 17개의 FCA코리아 공식 전시장에서 매월 셋째주 토요일에 진행되는 전국 시승 행사인 '지프 카페 데이'에서는 방문자들에게 지프 전 차종 시승과 푸드 케이터링 및 다양한 즐길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시승]체면 버리고 '쿨'해진 플래그십, 푸조 508 GT
▶ 택시 개편, 마카롱·카카오T '환영' 타다는 '글쎄'
▶ '엑센트·아베오·프라이드', 추억이 된 소형 세단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