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호도 높은 편의사양 기본 장착…"동급 최강 가성비"
르노삼성, 2020년형 SM6 출시…가격 낮추고 '프리미에르' 추가

르노삼성자동차는 15일 프리미엄 중형세단 '2020년형 SM6'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르노삼성차에 따르면 2020년형 SM6는 가격은 내리고 상품성은 높였다.

SE와 LE/RE 급은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주요 편의사양을 기본으로 넣으면서도 가격은 각각 50만원, 30만원 인하했다.

감각적인 드라이빙을 원하는 고객들을 위해 스포티 패키지 옵션(S-Look)을 추가했다.

더 뉴 QM6에 이어 최고급 플래그십 브랜드인 프리미에르(PREMIERE)를 도입했다.

프리미에르에는 특별 멤버십 서비스도 연계된다.

차량정비 및 점검 시 3년 내 왕복 2회에 한해 픽업과 탁송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2020년형 SM6는 모든 등급(트림) 공통으로 기어 손잡이 모양을 바꾸는 등 인테리어에 세밀한 변화를 줬다.

LE 급엔 운전피로도 경보 시스템과 안드로이드 오토 사양을 추가했고 LE와 RE급엔 18인치 투톤 알로이휠을 기본 적용했다.

가격은 일부 인하됐다.

SM6 2.0 GDe 모델은 ▲PE 2천405만원 ▲SE 2천636만원 ▲LE 2천808만원 ▲RE 3천43만원이다.

1.6 TCe 모델은 ▲LE 2천960만원 ▲RE 3천181만원이다.

LPG 차량인 SM6 2.0 LPe 모델은 ▲SE 2천478만원 ▲LE 2천661만원 ▲RE 2천912만원이다.

LE는 편의사양을 강화하고도 이전 모델 보다 20만원 인하했다.

SM6 프리미에르는 ▲2.0 GDe 3천294만원 ▲1.6 TCe 3천431만원으로 책정됐다.

르노삼성자동차 김태준 영업본부장은 "고객 선호도가 높은 사양은 추가해서 편의성을 높이고 불필요한 사양은 제외해 가격을 내려서 동급 최상 가성비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했으며, S-Look 패키지와 프리미에르 브랜드로 고객 선택폭을 넓히려고 했다"고 말했다.

그는 "프리미엄 중형세단 시장에서 르노삼성자동차 경쟁력이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르노삼성, 2020년형 SM6 출시…가격 낮추고 '프리미에르' 추가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