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프·e-NV200 등 363대 지원

닛산이 2019 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에 전기차 라인업을 지원한다고 1일 밝혔다.

지원 제품은 전기 레이스카 리프 니스모 RC 2.0과 리프 소형 밴 e-NV200 363대다. 특히 리프 니스모 RC 2.0은 호베르투 카를로스와 UEFA 챔피언스리그 우승 트로피를 운송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닛산은 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이 열리는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전기차 충전 인프라를 강화하기 위해 36개의 전기차 충전기를 우선 설치할 예정이다.

닛산 유럽 커넥티드카 서비스 및 소비자 경험 관리부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총괄 가레스 던스모어는 "챔피언스리그 결승전과 닛산 전기차는 역동성과 함께 각자의 분야를 선도한다는 면에서 궤를 같이한다"고 전했다.

닛산, 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에 EV 지원


한편, 마드리드는 교통혼잡과 공기오염을 방지하기 위해 시내 일부 구간의 노후 내연기관차 통행을 금지하고 있다. 또한, 자동차의 전동화를 유도하기위해 110대 이상의 전기차 충전기를 설치하고 있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캐딜락, 고성능 스포츠 세단 CT4-V 공개
▶ 볼보차, 신차 개발에 혼합현실 활용한다
▶ 하이리움, 에어택시에 액화수소 기술 공급
▶ 고향으로 돌아가는 인피니티, 배경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