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니만의 레이싱 정체성 반영

BMW그룹코리아가 미니 브랜드 탄생 60주년을 기념하는 '미니 60주년 에디션'을 출시한다고 31일 밝혔다.

BMW코리아, 미니 60주년 한정판 출시


미니에 따르면 새 차는 영국의 전통적인 레이싱카 색상인 '브리티시 레이싱 그린 IV'를 외장색으로 적용했다. 여기에 페어 화이트 루프, 사이드 미러 캡 등을 통해 역동적인 분위기를 낸다. 또 차체 곳곳에 60주년 기념 로고를 붙였다. 보닛 스트라이프를 비롯해 사이드 스커트와 앞좌석 도어실 그리고 문을 열었을 때 바닥에 나타나는 웰컴 라이트에도 해당 로고를 적용했다. 17인치 투톤 알로이 휠은 새로운 스포크 디자인을 채택했으며, 인테리어 트림 마감재와 앞좌석 헤드레스트, 스티어링 휠 등 실내 곳곳에도 60주년 특유의 디자인을 넣었다.

BMW코리아, 미니 60주년 한정판 출시


편의품목으로는 스포츠 가죽 스티어링 휠과 60주년 기념 로고를 각인한 다크 마룬 컬러의 미니 유어스 가죽 스포츠 시트를 장착했다. LED 헤드 램프와 안개등, 화이트 방향지시등을 비롯해 유니언잭 디자인의 LED 리어 램프도 특징이다.

실내 조명 패키지와 미니 드라이빙 모드, 무드등과 함께 미니 익사이트먼트 패키지를 기본 채택했다. 온보드 컴퓨터와 전자동 에어컨, 레인센서와 스토리지 패키지도 함께 제공한다. 8.8인치 내비게이션 시스템과 헤드업 디스플레이, 미니 텔레서비스 및 커넥티드 시스템 등은 기존 미니 상급 트림과 동일하다.

BMW코리아, 미니 60주년 한정판 출시


미니 60주년 에디션은 3도어와 5도어 중 택할 수 있다. 판매가격은 3도어 3,990만 원, 5도어 4,090만 원이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한국토요타, 토요타·렉서스 포항 영업망 개선
▶ [시승]탈수록 진가 발휘하는 차, 쌍용차 코란도
▶ 영남권 대규모 중고차 단지, 오토필드 내년 개장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