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동·조향계 등 안전장치, 타이어 점검
-와이퍼 블레이드, 벌브류, 와셔액 등 소모품 지급


현대자동차가 5월21일부터 22일 양일간 전국 주요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상용차 대규모 비포서비스'를 시행한다고 21일 밝혔다.

현대차는 물동량이 많은 주요 고속도로 휴게소에 현대모비스를 포함한 협력업체들과 점검 부스를 마련하고 제동·조향계 등 안전장치, 타이어 등 기본 점검 서비스를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까지 진행한다. 방문객에게는 와이퍼 블레이드, 전구류, 워셔액 등 소모품을 지급한다.
현대차, 상용차 사전정비 서비스 진행

비포서비스 대상 휴게소는 영동고속도로여주휴게소 강릉방향, 서해안고속도로 송산포도휴게소 하행선, 경부고속도로신탄진휴게소 하행선, 칠곡휴게소 상행선, 남해고속도로 진영휴게소순천방향 등 5곳이다.

또한 현대차는 상용차가 많이 집결하는 여수SK 내 트럭하우스에도 점검 부스를 마련하고 무상 점검을 진행한다. 이와 더불어 오는 27일에는 탄천주차장에서 버스 이용 승객의 안전을 위해 대형버스 대상 특별 점검을 마련할 계획이다.

김성윤 기자 sy.auto@autotimes.co.kr

▶ 한국토요타, 5세대 라브4 출시...3,540만원부터
▶ [시승]젊은 플래그십, 캐딜락 '리본 CT6'
▶ 벤츠 EQC, 하반기 국내 전격 상륙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