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단+SUV' 장점만…볼보, 2세대 크로스컨트리 V60 출시

볼보자동차코리아가 2세대 신형 크로스컨트리 V60을 5일 선보였다. 크로스컨트리는 세단과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의 장점을 결합한 크로스오버 차량이다. 신형 V60은 아시아 국가 중 한국에서 최초로 출시됐다. 판매 가격은 트림(세부 모델)별로 5280만~5890만원이다. 이윤모 볼보자동차코리아 사장(왼쪽)이 신형 V60을 소개하고 있다.

김영우 기자 youngwo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