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플래닛과 공기질 관리 시스템 구축

쏘카가 SK플래닛과 손잡고 공기질 관리 시스템 구축 업무제휴(MOU)를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쏘카, 탑승 경험 개선 위한 MOU 체결


쏘카는 자동차 이용자 환경 및 공기질 자동관리 시스템 구축을 위해 이번 MOU를 진행했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SK플래닛의 IoT 및 AI 기술을 활용한 공기질을 분석한다. 구체적으로는 쏘카 자동차 내부 흡연, 미세먼지, 이산화탄소 농도에 따른 졸음운전 가능성 등 운전자 및 탑승자 환경을 파악할 예정이다.

양 사는 향후 자동차 내 공기질 변화에 따른 창문 개폐 안내 기능 구현 등 최적화된 이동 환경 제공이 가능한 솔루션 구축을 위해서도 협업을 추진한다. 쏘카에 설치되는 IoT 기반 센서는 미세먼지, 일산화탄소, 이산화탄소 등을 감지하고 SK플래닛의 데이터 분석 플랫폼을 활용해 모니터링 한다.

쏘카는 공기질 관리 시스템 구축을 위해 초기 100대에 우선 시범 적용하고 추후 협업 결과에 따라 적용 대수를 늘릴 계획이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DS오토모빌, 24시간 시승 프로그램 운영
▶ 슈퍼레이스, '경기현장 중심'의 조직개편 단행
▶ SK엔카닷컴, 비교견적 서비스 개편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