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익금 전액 유기견 보호센터에 기부

캐딜락코리아가 유기견 구호를 위해 자선 플리마켓 '캐딜락 산타 마켓'을 열었다고 20일 밝혔다.

캐딜락코리아, 유기견 구호 위한 벼룩시장 열어


이번 행사는 지난 19일 서울 강남 도산대로에 위치한 캐딜락 하우스 서울에서 개최됐다. 회사가 지난달 시작한 유기견 구호 캠페인 '도그 세이브 도그'의 일환으로 마련된 자리다. 배우 다니엘 헤니, 가수 겸 배우 수영 등 각 분야의 유명인들과 브랜드들의 기부 물품을 판매하고, 수익금 전액을 유기견 보호센터에 기부할 계획이다. 다니엘 헤니는 1,000만원 상당의 사료 5t을 추가 기부하는 한편 총 10t의 사료를 동물권 단체 '케어'에 전달하는 사전 행사에 직접 참여했다.

정정윤 캐딜락코리아 마케팅·커뮤니케이션 담당 부장은 "자동차 브랜드로서는 처음으로 유기견 캠페인을 진행하며 많은 릴레이 챌린지 참여를 이끌어냈다"며 "사회적 책임을 다함으로써 진정한 '프리미엄'의 가치에 대해 고민하고 함께 나눌 수 있도록 다양한 기회를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캐딜락 '도그 세이브 도그' 캠페인은 내년 2월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한국지엠, R&D 핵심 '청라시험주행센터' 향방은?
▶ 팰리세이드 돌풍. '기대했지만 이 정도일 줄이야'
▶ 한국타이어, 해외 310개 차종에 타이어 공급
▶ 미국 IIHS, 가장 안전한 신차는?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