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쌀 2t 기부, 무상급식 등 봉사활동 진행

르노삼성자동차가 임직원 및 동호회 회원들과 함께 '사랑의 쌀' 기부와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18일 밝혔다.

르노삼성, '사랑의 쌀' 나눔 행사 가져


이번 행사는 지난 16일 강원도 원주시 밥상공동체 종합사회복지회관에서 진행됐다. 올해로 2년째를 맞이하는 이번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르노삼성차와 동호회는 밥상공동체 종합사회복지관에 사랑의 쌀 2t을 기부했다. 여기에 저소득 고령의 독거노인 가구를 직접 방문해 쌀을 전달하고 무상급식을 제공했다. 또한 어르신 공동 작업장 볼펜 및 화장지 조립 지원 등에도 나섰다.

이번 사랑의 쌀 기부 봉사활동은 회사 임직원은 물론 QM6 매니아 클럽, SM6 오너스 클럽 등 르노삼성자동차 동호회 회원들이 자발적인 참가했다고 회사측은 전했다.

허가복 밥상공동체 복지재단 및 연탄은행 대표는 "연말연시 바쁜 일정 가운데 올해도 잊지 않고 지역의 소외된 이웃에게 힘이 되고자 봉사활동과 더불어 쌀을 기탁해주신 것에 깊은 감사 드린다"며 "보내주신 쌀로 따뜻한 밥을 지어 이웃들과 함께 나누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황은영 르노삼성자동차 대외협력본부장은 "이번 사회공헌활동은 르노삼성자동차 동호회 회원들과 함께 진행해 그 의미를 더했다"며 "앞으로도 따뜻한 손길이 필요한 우리 주변의 소외된 이웃들을 위한 활동들을 지속적으로 펼쳐 나갈 계획이다"라고 강조했다.

오아름 기자 or@autotimes.co.kr

▶ 프랑스가 만든 완전 자율주행 버스 타보니
▶ [포토]부분변경 이상의 진화, 벤츠 신형 C클래스
▶ 한국자동차공학회, 이종화 신임회장 선출
▶ 기아차, 2018 광저우 모터쇼에 '더 뉴 KX5' 내놔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