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착순 100명에게 타이어 4개 세트 125만원에 제공

미쉐린코리아가 2019년형 G70 출시를 기념해 G70 소비자를 대상으로 내년 2월까지 겨울용 타이어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프리미엄 겨울용 타이어 4개 1세트를 G70 소비자 선착순 100명에게 125만원에 제공한다. 1회 장탈착 및 발란스 서비스와 1년간 타이어 보관 서비스를 포함해 교체 후에는 사용하던 타이어를 방문한 대리점에 보관할 수 있다.

행사 제품은 '미쉐린 파일롯 알핀 PA4'로 G70에 적합한 19인치 전륜 225/40R19 93W, 후륜 255/35R19 96V 사이즈로 구성된다. 3차원 사이프 기술을 적용해 눈·빙판길에서의 견인력과 노면 접지력이 뛰어나며, 추운 날씨와 빗길에서도 접지를 그대로 유지한다.

G70 소비자는 제네시스 홈페이지에 접속해 전국 62곳의 미쉐린 서비스 인증 대리점 중 한 곳을 선택해 방문 예약일자 및 시간을 정하고 결제하면 구입 가능하다. 예약완료 문자를 받으면 해당 대리점을 찾아가 구입한 겨울용 타이어로 교체할 수 있다.

미쉐린코리아, 제네시스 G70 대상 겨울용 타이어 할인


미쉐린코리아 관계자는 "겨울철 기온이 7도 이하로 떨어지면 지면의 낮은 온도로 인해 타이어가 딱딱해지며 제동과 접지력 저하를 유발해 교통사고 위험을 높이는 원인이 된다"며 "겨울용 타이어는 저온에 최적화된 특수 성분으로 제동과 접지력을 강화해주므로 눈길 및 산간지역뿐 아니라 주행환경이 복잡한 도심 환경에서도 안전운행에 필수적"이라고 말했다.

구기성 기자 kksstudio@autotimes.co.kr

▶ [시승]정통 네오클래식 스포츠카, AMG GT S
▶ 렉서스, LA에서 LX 인스피레이션 선봬
▶ 구글 웨이모, 완전 무인차 시대에 한발 성큼
▶ 현대차, 더 뉴 아반떼 스포츠 1,964만~2,365만원
▶ 한국지엠, 전방보행자감지 추가한 '2019 이쿼녹스' 출시
▶ 한국닛산, 2세대 리프 사전계약 돌입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