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 60% 잔존가치 보장하는 고잔가 리스 프로그램
-전국 10개 전시장에서 7월31일까지 진행


FMK가 마세라티를 대상으로 최대 60%의 잔존가치를 보장하는 금융 상품을 이달 31일까지 선보인다고 2일 밝혔다.

마세라티 전 차종 구매 시 적용되는 이번 상품은 선수율 30%, 36개월 계약 기준으로 만기 후 최대 60%의 높은 잔존가치를 보장하는 저금리 고잔가 운용리스 상품이다. 선수율은 0~30% 중 선택 가능하며, 36개월 계약 만기 시 차 인수나 반납 중 선택 가능하다.
FMK, "마세라티 잔존가치 최대 60% 보장"


이번 캠페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전국 10개 마세라티 전시장을 통해 상담 받을 수 있다.

한편, 회사는 '왓츠 유어 넥스트' 캠페인을 전개한다. 수입차들이 대중화되고 있는 국내 시장에서 마세라티만의 차원이 다른 특별함을 강조함으로써 마세라티 오너의 자부심을 높이는 동시에, 남들과 다른 새로운 가치를 추구하는 소비자들을 적극 공략할 계획이다.

오아름 기자 or@autotimes.co.kr

▶ 태풍 '쁘라삐룬' 북상, 침수차 되지 않으려면?
▶ [시승]지붕 열리는 고성능, BMW 430i 컨버터블
▶ 볼보 신형 폴스타 S60 20대, 39분만에 매진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