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일 호켄하임 개막전 시작으로 10라운드 레이스 펼쳐

한국타이어가 타이어 독점공급사로 참여하는 ‘2018 독일 투어링카 마스터즈(DTM) 대회가 4일(현지시간) 독일 호켄하임에서 개막한다고 4일 밝혔다.

'한국타이어 독점 공급' 2018 독일 투어링카 마스터즈 개막


DTM은 메르세데스-벤츠, 아우디, BMW 등 독일 3대 브랜드가 양산차를 경주차로 개조해 기술력 경쟁을 펼치는 유일한 모터스포츠 대회다. 각 사의 자존심을 건 치열한 승부가 벌어지는 만큼 한층 높은 수준의 타이어 기술력이 요구된다.

한국타이어는 2011년부터 DTM에 타이어를 독점 공급해왔으며 최근 계약을 2019년까지 연장한 바 있다. 이번 시즌엔 차세대 슬릭 타이어 '벤투스 F200', 젖은 노면에서 주행 성능에 집중한 '벤투스 Z207' 등이 대회 공식 타이어로 쓰인다.

2018 DTM은 독일 호켄하임 개막전을 시작으로 헝가리, 네덜란드, 영국, 이탈리아, 오스트리아 등 유럽 각지를 순회하며 10라운드에 걸쳐 진행된다. DTM과 함께 'FIA 포뮬러 3 유러피언 챔피언십', '아우디 스포트 세이파르트 R8 LMS 컵' 등이 서포트 시리즈로 참여한다.

구기성 기자 kksstudio@autotimes.co.kr

▶ 한불모터스, 가정의 달 맞아 SUV 판촉 강화
▶ 쌍용차, 티볼리 아머 기어Ⅱ 알리기 나서
▶ 아우디폭스바겐, 컴백과 동시에 판매로 존재감 상승
▶ [人터뷰]"D2가 르노삼성 트위지보다 낫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