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수 판매사 대상 세일즈 및 서비스 부문 시상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가 11개 공식 판매사 소속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2017 딜러 어워드'를 개최했다고 23일밝혔다.

이번 행사에서는 2017년 실적을 바탕으로 '올해의 딜러십'을 비롯한 4개 딜러십 부문과 '최고의 세일즈 컨설턴트', '최고의 사고수리팀', '최고의 테크니션팀' 등 17개 부문에서 임직원 개인 또는 팀에 대한 시상을 진행했다.

벤츠코리아, '2017 딜러 어워드' 열어


'올해의 딜러십'은 판매 실적과 서비스, 소비자 만족 등 다양한 항목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달성한 대전 유성 전시장이 1위를 차지했으며, 제주 전시장과 영등포 전시장이 뒤를 이었다.

'최고의 세일즈 컨설턴트'에는 삼성 전시장 김정원, 해운대 전시장 조찬제, 인천 송도 전시장 최진영 컨설턴트가 선정됐다. 조찬제 컨설턴트는 4년 연속 수상에 이어 '최고의 파이낸스 세일즈 컨설턴트', '최고의 플릿 세일즈 컨설턴트'에도 이름을 올려 주목 받았다. 또 '최고의 사고수리팀'에는 동대문 서비스센터가, '최고의 테크니션팀'에는 소촌 서비스센터가 각각 수상했다.

올해 행사는 '메르세데스-벤츠 포럼'과 함께 진행했다. 지난 20일부터 이틀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포럼은 벤츠의 미래 목표 및 전략을 공유하는 자리로, 시상식에 이어 참가자들의 결속을 다지는 다양한 행사로 채워졌다.

한편, 벤츠코리아는 11개 공식 판매사와 함께 전국 총 52개 공식 전시장 및 55개 공식 서비스센터를 운영 중이다.

김성윤 기자 sy.auto@autotimes.co.kr

▶ [르포]대형버스 안전 시스템, 필요 아닌 필수
▶ 포르쉐 SSCL, 장애 아이들에게 꿈을 주다
▶ BMW, 3D 프린트에 1,230만 달러 투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