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남원에 내려진 오존주의보가 13일 오후 9시 해제됐다고 환경부 한국환경공단이 전했다.

해제 지역의 시간 평균 오존 농도는 오후 9시 현재 0.1082ppm(100만분의 1)이다.

1시간 평균 공기 중 오존(O₃) 농도가 0.12ppm 이상이면 오존주의보가, 0.30ppm 이상이면 오존경보가, 0.50ppm 이상이면 오존중대경보가 각각 발령된다.

weather_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