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시탈 영웅 놀이, 한국형 슈퍼히어로 "내가 각시탈이다!"
[안경숙 기자] 각시탈 영웅놀이 게시물이 네티즌들의 눈길을 모으고 있다.

최근 각종 웹사이트와 SNS를 통해 직접 제작한 각시탈과 쇠퉁소 인증샷을 올리거나, 친구나 동료들과 함께 “내가 각시탈이다!”를 외치며 스스로 영웅이 되는 놀이문화가 유행처럼 번지고 있다. ‘각시탈’이 한국형 슈퍼히어로를 탄생시키며 보는 드라마에서 즐기고 참여하는 국민드라마가 되고 있는 것.

그동안 슈퍼맨, 스파이더맨, 배트맨 등 미국 코믹스를 기반으로 한 할리우드형 영웅들이 많은 사랑을 받았고, 이에 한국형 슈퍼히어로의 부재가 아쉬웠던 것은 사실이다. 따라서 ‘각시탈’이 국민 만화가 허영만 작가의 동명 원작을 바탕으로 드라마로 만들어지면서 요즘 세대들에게도 어필할 수 있는 새로운 대한민국 영웅을 탄생시켰다는 의미를 갖고 있다.

또한 이와 같은 ‘각시탈 영웅 놀이’는 삶에 지친 사람들에게 영웅의 무한 능력에힘을 주고, 이를 통해 카타르시스를 느끼게 된다는 평가다. 드라마 속에서 각시탈(주원)은 화려한 무술 실력과 뛰어난 브레인을 바탕으로 조선 사람들을 괴롭히는 일본 권력자들을 처단하고, 생활고에 시달리는 조선인들을 도와주는 등 무더위도 날려버릴 통쾌함을 선사하고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각시탈’이 이와 같이 국민들에게 카타르시스를 안겨주는 것은 물론, 적극적으로 이를 활용한 놀이문화를 제공함으로써 새로운 형식의 참여하는 국민드라마가 돼가고 있다. 첫 방송부터 동시간대 수목드라마 1위를 차지하면서 5주째 왕좌를 굳건히 수성하고 있는 ‘각시탈’의 인기를 여실이 입증하고 있는 셈이다.

한편 더 강해지고 독해진 이강토가 각시탈과 순사의 2중 생활을 시작하면서 슌지(박기웅)와의 흥미진진한 대결이 펼쳐지고 있는 것은 물론 목단(진세연)을 둘러싼 삼각 멜로깢 더해져 더욱 탄탄한 스토리로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는 KBS2 ‘각시탈’은 매주 수,목 밤9시50분에 방송된다. (사진출처: ‘각시탈’ 공식 트위터)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하리수 컴백, 5년 만에 귀환… 9일 ‘쇼핑 걸’ 大공개! “한국 그리웠다”
▶ 김태호PD 독설, 170cm 넘는 하하는 재미없다고? “미추어버리겠네!”
▶ 정형돈 YG 러브콜, 빅뱅-투애니원 출연? “양 사장님과 거래 못 텄다”
▶ 빅 반전 관계, 유전자 검사가 밝힌 공유와 신원호 관계… '충격!'
▶ 유령 장항준 출연, 소지섭에게 실마리 제공? “NG 없는 감독급 연기!”
[WSTAR관련슬라이드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