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시탈 시청률 15.5%, 수목극 1위 '굳건' 주원 제2 각시탈 변신에 '기대↑'
[안경숙 기자] '각시탈' 시청률이 연이은 상승으로 수목극 1위의 강세를 이어갔다.

6월21일 AGB닐슨미디어리서치 집계에 따르면 20일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각시탈’은 15.5%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14일 방송분의 15.0%보다 0.5%포인트 상승한 수치로, 7일 기록한 자체최고시청률 15.6%과 0.1%포인트 차이다.

이날 방송된 ‘각시탈’ 7회분에서는 어머니(송옥숙)와 형 이강산(신현준)의 죽음을 계기로 영웅 각시탈로 새로운 변신을 앞둔 이강토(주원)의 모습이 그려졌다.

특히 형 켄지(박주형)가 각시탈에게 무참히 맞고 쓰러진 모습을 본 슌지(박기웅)가 각시탈과 맞서 싸우면서 뜨거운 우정을 나누었던 이강토와 슌지의 갈등, 서로에게 첫사랑인 목단(진세연)을 둘러싼 3각 멜로 등이 본격화됐다. 이렇듯 제2대 ‘각시탈’이 등장하면서 시청률 역시 본격적으로 상승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동시간대 방송된 MBC ‘아이두 아이두’는 9.6%를 SBS ‘유령’은 10.8%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사진출처: KBS2 ‘각시탈’ 캡처)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로맨스가 필요해 2012' 100초 밀회로 파격적인 첫 테이프 끊는다!
▶ 강민경 무보정, 딱 달라붙는 옷만 줘서 불만 토로했지만 "몸매는 Good"
▶ 버스커버스커 장범준 그림, 광고로 만화책 보는 느낌 "알고보니 전공이?"
▶ 신사의 품격 짝 패러디 "남자 1호, 장동건이니 여자 1호는 김하늘인걸로~"
▶ 신민아 아랑사또전 통해 첫 사극 도전! 귀신이 이렇게 사랑스러워도 돼?
[WSTAR관련슬라이드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