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이드 엔터테인먼트(대표 서수길, 박관호)가 서비스하고 인티브 소프트 (대표 이주원)에서 개발한 '타르타로스 온라인>이 중국 공략에 나섭니다. 회사 측은 중국 ‘MTTang(Shenzhen MTTang Network Culture Development Co., Ltd 대표 Polo Fan)社’와 수출 계약을 체결하고, '타르타로스 온라인'의 서비스를 위한 준비에 들어간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계약에 따라 양사는 콘텐츠 공급, 기술 지원, 마케팅, 홍보 등 다양한 분야에서 적극적으로 상호 협력해 현지화 작업을 마무리하고, 빠른 시간 내 이용자들에게 게임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서수길 대표는 “검증받은 콘텐츠의 공급과 기술적인 현지화를 위한 긴밀한 협력을 토대로, 중국의 많은 게이머들에게 사랑을 받는 최고의 게임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 이다”고 말했습니다. 김민찬기자 mckim@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