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문 MC 조영구(41)가 11살 연하의 쇼호스트 신재은(30) 씨와 22일 결혼식을 올렸다.

이날 오후 7시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결혼식은 배우 정준호의 사회로 진행됐으며 이수성 전 국무총리가 주례를 맡았다.

축가는 가수 이문세가 불렀으며 2부 행사에서는 조영구가 리포터를 맡고 있는 SBS '한밤의 TV연예'의 서경석 이하늬 김범용을 비롯해 마술사 김종수, 축구 프리스타일 세계 챔피언인 우희용 등이 축하 무대를 꾸몄다.

두 사람은 가수 현숙의 소개로 지난해 4월 처음 만났으며 신부 신재은 씨는 현대홈쇼핑 쇼호스트로 일하고 있다.

조영구는 24일 임신 6개월째인 신부와 인도네시아 발리로 신혼여행을 떠날 예정이다.

1994년 SBS 1기 공채 전문 MC로 데뷔한 조영구는 현재 KBS 2TV '좋은 나라 운동본부'와 SBS '얼쑤! 일요일 고향 애' 등을 진행 중이다.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double@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