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임수재 혐의로 어제밤 긴급체포된 한노총 이남순 전 위원장이 25일 영장실질 심사를 받기 위해 서울남부지법으로 들어서고 있다.


(서울=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