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우리당의 새 지도부 선출을 위한 `4.2 전당대회' 출마를 검토해온 윤덕홍(尹德弘) 한국학중앙연구원장이 2일 불출마 입장을 공식적으로 밝혔다. 참여정부 교육부총리를 지낸 윤 원장은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열린우리당의 전국정당화에 대한 신념때문에 당권 경쟁에 나서야 겠다는 결심을 하기도 했으나 냉엄한 정치현실, 여건 미비, 주체역량 부족으로 불출마를 최종 결심했다"며 "이번 전대가 개혁과 통합을 위한 축제가 되기를 간절히 바란다"고 밝혔다. (서울=연합뉴스) 고형규기자 uni@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