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찬(李海瓚) 국무총리는 16일 정치인 입각문제와 관련, "대통령께서 소속 정당과 상관없이 역량있고 좋은 사고방식을 가진 분을구해보자고 말씀하셨다"며 "좋은 분은 당과 관계없이 제청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 총리는 이날 국회 경제분야 대정부질문에서 `야당 인사를 경제부처에 입각시킬 것'을 주문한 열린우리당 노웅래(盧雄來) 의원의 질의에 대해 이 같이 답변했다. 이 총리는 "의원들이 질의하는 내용을 일부러 유심히 들으면서 국가정책에 얼마만큼 이해를 갖고 깊이 생각하는지를 살펴보고 있다"며 "신문에 보도된 기사내용을모아서 하는 수준인지, 생각하면서 하는 수준인지 유심히 들으면서 메모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총리는 또 "대통령도 장관직에 각 분야의 갈등을 이해 조정하는 능력과 경험을 가진 분이 필요하다고 생각하고 있다"며 "국회의원도 그런 역할하는데 능력이 좋다는 느낌을 받고 있는 것 같다"고 전했다. (서울=연합뉴스) 노효동기자 rhd@yonhap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