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통신기술(대표 송보순)이 한국도로공사에서 발주한 능동형 단거리전용통신(DSRC)기술 기반의 고속도로 자동요금징수시스템(ETCS) 최종사업자로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이에 따라 서울통신기술은 오는 9월까지 서울외곽순환도로 청계.성남.판교 3개 요금 소에 자동요금징수시스템을 구축하게 된다. 서울통신기술은 "그 동안 통신망 구축 기술과 경험 및 노하우를 바탕으로 국내 최고의 시스템으로 구축할 계획이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