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경제활성화특별대책위원회(위원장 김근태.金槿泰)는 17일 여의도 당사에서 첫 회의를 열어 경제.민생 현안을 점검하고 대책마련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정세균(丁世均) 정책위의장은 회의후 "서민과 중산층 경제는 경제지표가 보여주는 것보다 훨씬 심각하다"며 "현장중심의 능동적인 운영을 통해 경제활성화를 위한특단의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전승현기자 shchon@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