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태 농림부장관은 28일 오전 서울역 광장에서 농림부와 농협 직원, 고향을 사랑하는 주부모임 회원 등 100여명과 함께 추석 귀향객을 상대로 쌀소비 촉진캠페인을 벌였다. 김 장관 등은 아침식사의 증요성을 강조하고 식생활개선으로 쌀소비를 늘려달려는 내용의 홍보물을 배포하면서 도시민들이 앞장서 쌀소비 촉진에 나서달라고 당부했다. 아울러 떡 2천세트를 무료로 귀성객들에게 나눠주고 농촌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거리가 담겨 있는 농업전문월간지 '전원생활'과 어린이잡지 '어린이동산' 등도 배포했다. (서울=연합뉴스) 최재석기자 bondong@yonhap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