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통은 유통업계 최초로 전사적 차원의 지식경영시스템인 '지(知)마트'의 구축을 완료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고 26일 발표했다. 지마트는 유통업과 관련된 자신들의 지식을 사내 전산망에 등록시키면 부서단위로 선발된 지식관리자(K-마스터)가 가치를 측정해 마일리지를 부여하고 현금보상을 실시하는 지식경영시스템이다. 예컨대 LG슈퍼마켓의 정육담당 바이어는 양질의 육류를 골라내는 지식을,LG25의 점포개발 담당자는 점포위치만 봐도 예상매출액을 머릿속에 그려내는 그들만의 노하우를 전산망에 올리면 지식관리자들이 그 가치를 평가해 점수를 매기는 식이다. 임직원들이 창출한 지식자원을 효과적으로 공유해 기업의 경영성과를 극대화할 수 있도록 이 시스템을 개발했다는 게 회사측 설명이다. 송종현 기자 scream@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