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WSJ "한국에 사드 보복하는 중국…비밀 병기는 해커"

입력 2017-04-21 23:59:07 | 수정 2017-04-21 23:59:07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이버보안회사가 中 정부·군과 관련된 2개 해킹조직 발견"

고고도미사일방어시스템(사드·THAAD) 배치 결정에 대한 보복으로 중국 정부 당국과 관련된 해킹조직이 한국 정부와 정보기관, 주요 그룹의 웹사이트를 공격하고 있다고 월스트리트저널이 2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 신문은 미국 캘리포니아 주에 본부가 있는 사이버보안회사 파이어아이(Fire Eye)를 인용해 중국 정부 또는 인민해방군과 연관된 해킹조직 2개가 한국에 대한 사이버공격을 활발하게 전개하고 있다고 전했다.

파이어아이는 2개 해킹그룹 중 하나를 '톤토 팀'(Tonto Team)으로 이름을 붙였다.

선양을 근거지로 활동 중인 이 그룹은 중국 인민군과 연결돼 있다.

또 다른 해킹그룹은 'ATP 10'으로 불리고 있으며, 중국의 다른 군대 조직 또는 정보부대와 관련된 것으로 파이어아이는 추정하고 있다.

이들 그룹은 웹 기반 침투를 통해 목표로 정한 기관의 웹사이트에 접속하며, 첨부된 이메일을 클릭하도록 유도한다고 파이어아이의 존 헐트퀴스트 사이버공격 분석국장은 전했다.

중국 해킹 조직들이 구체적으로 한국의 어떤 기관을 타깃으로 하고 있는지는 밝히지 않았다.

하지만 외교부 홈페이지 디도스 공격을 포함해 최근 한국의 주요 기관을 대상으로 진행된 사이버공격이 이들 해킹그룹의 소행이었을 가능성이 제기된다.

외교부는 지난달 말 중국발 디도스 공격 시도가 있었다면서 즉각 방어에 나서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고 밝힌 바 있다.

러시아의 사이버보안회사인 카스퍼스키 랩 ZAO도 중국에서 개발된 것으로 보이는 악성 소프트웨어를 이용해 한국을 공격하는 새로운 움직임을 2월부터 관찰했다고 밝혔다.

사이버보안 전문가들은 한국 기관에 대한 중국발 사이버공격이 오래 전부터 있었지만, 한국의 사드배치 결정 이후에 공격 횟수가 늘고 강도도 세졌다고 전했다.

월스트리트저널은 중국의 해커 조직이 중국정부 또는 중국군과 관련된 것에 주목했다.

중국 정부가 사드 배치와 관련한 보복은 없으며 해킹에도 반대한다는 주장을 믿을 수 없음을 시사한 것이다.

중국 국방부는 이번 주에도 "우리는 해킹에 반대한다는 입장을 꾸준히 밝혀 왔다.

인민해방군은 어떤 해킹도 지지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뉴욕연합뉴스) 박성제 특파원 sungje@yna.co.kr

POLL

노인 기준 연령을 높이는 방안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증권

코스피 2,304.03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87% 하우동천 -1.30%
SK디앤디 0.00% 씨케이에이... +0.64%
SK가스 +0.86% 툴젠 -9.25%
BGF리테일 +1.20% 바이오씨앤... -2.93%
현대차 0.00% 아이센스 -0.71%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차 0.00%
현대모비스 +0.55%
LG전자 +0.25%
삼성물산 +0.77%
기아차 +0.64%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1.53%
하나머티리... -1.09%
덕산네오룩... +2.88%
셀트리온 -0.95%
CJ오쇼핑 -0.88%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롯데케미칼 +6.41%
POSCO +4.97%
현대제철 +4.27%
오리온 +1.11%
GS +4.15%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프레시웨... +3.22%
원익홀딩스 +0.94%
흥국 +7.11%
솔브레인 +3.36%
유진기업 +5.07%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