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대선 D-19] 보수후보 득표율 15%가 대선 승패 기준점…문재인·안철수 '헛발질 경계령'

입력 2017-04-19 18:45:00 | 수정 2017-04-20 09:31:35 | 지면정보 2017-04-20 A8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대선전(戰) 초반 판세와 5대 변수

보수후보 지지율 15% 넘기면
심상정 포함해 20% 정도
나머지 80% 놓고 문재인·안철수 경쟁
지지율 40% 육박 문재인 유리
10% 초반 머물면 안철수에 기회

고민 깊어진 보수층
안철수 지지서 일부 이탈 조짐
홍준표 '마의 10% 벽' 넘어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후보의 지지율 상승세가 꺾이면서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다시 안정적인 1위를 달리는 양상이다. 격차는 여론조사에 따라 편차가 크지만 대체로 5%포인트 안팎이라는 게 여론조사 전문가들의 분석이다. 칸타퍼블릭 조사(조선일보 13, 14일 조사)에선 5.3%포인트 차였고 엠브레인 조사(YTN·서울신문 17일)에선 3.1%포인트 차였다. 리얼미터 조사에선 지지율 차이가 10%포인트가 넘는다.

기사 이미지 보기


◆보수주자 지지율 15% 넘을까

현 5자 구도에서 대선 승리를 위한 득표율은 40~45% 정도라는 분석이다. 3위부터 5위 후보까지 세 명이 15~20%를 득표하고 유력 후보 두 명이 80~85%를 놓고 한판 승부를 벌일 가능성이 높다. 보수 진영의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와 유승민 바른정당 후보의 지지율 합계가 15%를 넘을지에 관심이 쏠리는 이유다. 보수 후보의 15% 돌파 여부는 대선 승패를 결정하는 중요한 기준점이다. 두 후보 득표율이 15%를 넘어선다면 심상정 정의당 후보(3~4%)와 합해 20% 정도가 된다. 나머지 80%를 놓고 문 후보와 안 후보가 경쟁하는 상황이 되는 만큼 40%에 육박하는 확고한 지지율을 확보한 문 후보가 절대 유리해진다. 거꾸로 10% 초반에 머문다면 안 후보에게 역전 기회가 올 수도 있다.

최근 주목되는 변화는 안 후보를 지지하던 보수층의 이탈 조짐이다. 칸타퍼블릭 조사에선 지난주 48.4%(보수층 응답자 기준)였던 안 후보 지지율이 41.6%로 빠졌다. 이 사이 홍 후보 지지율은 13.5%(보수층 응답자 기준)에서 20.2%로 상승했다. 안 후보 지지율 하락(6.8%포인트)과 홍 후보 상승(6.7%포인트)이 거의 비슷하다. 안 후보의 지지율 정체 또는 하락과 홍 후보의 지지율 상승(2%포인트 안팎) 추이와 같은 커브다.

홍 후보는 리얼미터가 CBS 의뢰로 17~18일 시행한 조사에서 10.2%의 지지율을 기록했다. ‘마의 10% 벽’을 넘어선 것이다. 대부분의 조사에서 나타났듯이 보수층 지지율이 높아진 결과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

◆‘헛발질 경계령’과 북한 변수

북한 변수는 여전히 남아 있다. 북한이 핵실험이나 미사일 도발을 감행하고 미국이 공세적으로 대응하는 상황이 오면 대선 정국이 안갯속으로 빠져들 수도 있다. 안보 이슈가 정국을 강타하면서 보수 표심이 요동칠 수 있어서다.

문 후보와 안 후보 진영엔 이미 ‘헛발질 경계령’이 내려졌다. 초단기 레이스에서 한 번의 실수는 돌이킬 수 없는 결과를 가져올 수 있다. 두 후보 진영은 표를 모을 수 있는 고만고만한 복지공약을 쏟아내는 데 치중하고 있다. 특정 지역에서 바람을 일으킬 만한 대형 공약을 내놓지 않는다. 자칫 역풍을 맞을 수 있어서다. 한 여론조사 전문가는 “현 구도에서 변수가 많지 않다”면서도 “가장 큰 변수는 유력 후보의 말실수 등 헛발질”이라고 지적했다.

후보 단일화 가능성이 낮아졌지만 성사된다면 변화를 가져올 수 있다. 유 후보의 사퇴를 놓고 당내 갈등이 지속되고 있다. 유 후보는 완주 의지가 강하지만 안 후보와의 막판 연대를 점치는 시각도 있다.

TV 토론도 변수다. 한 정치권 관계자는 “TV 토론은 대세를 바꿀 정도는 아니지만 지지율 2~3%포인트의 변화를 가져올 수 있다”고 말했다.

이재창 정치선임기자 leejc@hankyung.com

POLL

기관투자가 '스튜어드십 코드' 도입해야 하나

증권

코스피 2,355.30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14% 엠지메드 +7.56%
SK디앤디 -0.48% 코미팜 +1.52%
SK가스 +0.41% 셀트리온 0.00%
현대제철 +0.68% 와이디온라... 0.00%
미래에셋대... -0.61% 카카오 +1.12%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88%
SK -2.14%
GS건설 -1.54%
LG유플러스 +0.32%
만도 -0.19%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라다이스 -0.62%
솔브레인 -2.43%
SK머티리얼... -0.21%
유진기업 +1.25%
에스에프에... +1.98%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화학 +2.87%
삼성생명 +0.40%
SK하이닉스 +2.33%
롯데쇼핑 +2.03%
삼성SDI +1.92%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유진테크 +9.54%
셀트리온 0.00%
씨젠 +0.38%
제넥신 +3.39%
에스엠 +0.35%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