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4차 산업혁명 '실핏줄' 5G 2019년 한국서 첫 서비스

입력 2017-03-28 16:14:53 | 수정 2017-03-28 16:14:53 | 지면정보 2017-03-29 B1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AI·스마트카 등 핵심 인프라
4세대 통신보다 40배 빨라…초고화질 영화 1초에 내려받아

KT·SKT "세계 첫 상용화"
KT "중국·일본보다 1년 빠르게"…SKT "올해 강남 등서 시험서비스"
내년 평창에서 '5G 올림픽' 경기 장면 보다 생생하게 즐겨
기사 이미지 보기
‘꿈의 속도’로 불리는 20Gbps(초당 기가비트) 이상 속도의 5세대(5G) 통신 서비스가 세계 최초로 한국에서 상용화된다. KT가 경쟁국인 일본, 중국에 앞서 2019년 5G 통신을 상용화하겠다고 공식 선언한 데 이어 SK텔레콤도 같은 해 5G 서비스를 위한 준비를 마치겠다고 밝혔다. 4차 산업혁명 핵심 인프라인 5G 기술 선점으로 한국이 커넥티드카, 인공지능(AI), 가상현실(VR) 등 5G 기반의 글로벌 융합서비스 경쟁에서 유리한 고지를 점하게 됐다는 분석이 나온다.

4차 산업혁명 핵심 인프라 ‘5G’

기사 이미지 보기
글로벌 화두로 떠오른 4차 산업혁명의 핵심은 이종산업 간 융합과 사물 간 초(超)연결로 압축된다. 여기에 전제된 기술이 5G와 같은 초고속 통신망이다. 5G 통신은 데이터 전송속도가 20Gbps 이상에 달한다. 현 4세대 통신(LTE) 최고 속도(500Mbps)보다 40배가량 빠르다. 2.5GB 초고화질(UHD) 영화를 1초 만에 내려받을 수 있다.

예를 들어 자율주행차·커넥티드카와 같은 스마트카 기술 구현에는 5G 통신이 필수적이다. 자율주행 기술은 주변 도로 환경의 360도 생중계 영상 등 대용량 정보를 0.1초의 지연 없이 운전자에게 전달하는 방식으로 구현된다. 주변 차량과 관제센터, 신호등, 위성 등과의 데이터 송·수신도 실시간으로 처리해야 한다.

글로벌 시장조사기관 IHS에 따르면 2035년 5G의 생산유발 등 글로벌 경제효과는 지난해 미국 전체 소비 지출과 맞먹는 12조3000억달러에 달할 것으로 예측됐다. 글로벌 통신사들의 5G 선점 경쟁도 불붙었다. 일본 최대 통신사인 NTT도코모는 2020년 도쿄올림픽 개최에 맞춰 5G 상용화를 추진하고 있다. 차이나모바일 차이나텔레콤 차이나유니콤 등 중국 3대 통신사도 2020년까지 5G 서비스를 위한 통신망 정비에 52조원을 투입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KT, 2019년 상용화 공식 선언

기사 이미지 보기
KT는 중국, 일본보다 1년 앞선 2019년 세계 최초로 5G를 상용화할 방침이다. 황창규 KT 회장은 지난달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 2017’에서 ‘5G 너머 새로운 세상(New world beyond 5G)’을 주제로 기조연설을 하고 이같이 밝혔다.

애초 2020년으로 잡은 5G 상용화 목표를 1년 앞당겼다. 5G 통신 조기 상용화를 선언한 데는 중국, 일본과의 5G 경쟁에서 뒤질 수 없다는 판단이 작용했다. 5G 관련 기술 표준 제정을 주도하고 자율주행,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AI 등 5G 기반의 융합서비스 시장을 선점하겠다는 취지에서다.

황 회장은 “5G는 단순히 네트워크 속도를 향상시키는 수준을 넘어 완전히 새로운 세상을 열 것”이라며 “5G는 4차 산업혁명의 대동맥으로 기존 산업과 시장을 완전히 탈바꿈시킬 것”이라고 강조했다. KT는 2019년 5G 서비스 상용화에 앞서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세계 최초로 5G 시범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를 위해 KT는 올 9월까지 강원 평창·정선·강릉과 서울 일부 지역에 5G 시험망 구축을 끝마칠 계획이다.

KT는 이달 초 강원 평창 알펜시아리조트에서 연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 5G 기술 시연회’에서 5G 기반의 자율주행 및 드론(무인항공기) 기술을 선보였다. 올림픽 경기 장면을 보다 생생하게 즐길 수 있는 5G 기반의 실감형 미디어 신기술도 개발했다. ‘봅슬레이 싱크뷰’는 봅슬레이에 초소형 카메라와 IoT 통신 모듈을 달아 선수 시점에서 최대 활주 속도가 시속 150㎞에 달하는 봅슬레이 경기 장면을 볼 수 있는 서비스다. ‘360도 VR 동영상’은 태블릿PC나 스마트폰을 통해 경기장뿐만 아니라 선수 대기석, 인터뷰석까지 선수와 같은 공간에 있는 듯한 현장감을 제공한다.

100대의 카메라가 선수들의 순간 동작을 포착해 다양한 각도에서 3차원 정지 화면으로 볼 수 있는 ‘타임슬라이스’와 크로스컨트리 경기장 곳곳에 5G 통신모듈이 연결된 카메라를 설치해 원하는 선수의 경기 영상을 골라볼 수 있는 ‘옴니포인트뷰’ 기술도 평창올림픽에 도입된다.

SKT도 5G 조기 상용화 경쟁에 합류

SK텔레콤도 5G 조기 상용화 경쟁에 뛰어들었다.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은 지난달 MWC에서 기자간담회를 하고 “올해 영종도 외에 서울 강남과 경기 분당에 5G 시험망을 구축하고 시범 서비스를 시작할 것”이라며 “2019년까지 5G 상용화를 위한 준비를 모두 마칠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따라 SK텔레콤은 KT와 ‘5G 세계 최초’ 타이틀을 놓고 자존심 대결을 벌이게 됐다. 박 사장은 “5G 시대가 오면 우리가 하고 있는 일을 안 하게 되고, 또 우리가 안 하고 있는 일을 하게 되는 완전히 다른 세상이 열릴 것”이라며 “5G 기술은 새로운 사업 기회와 정보통신기술(ICT) 생태계의 발전을 가져올 것”이라고 내다봤다.

박 사장이 언급한 새로운 사업 기회 중 대표적인 것이 자율주행 기술이다. SK텔레콤은 5G 시험망을 설치하는 3개 지역에서 자율주행 테스트베드를 구축할 계획이다.

LG유플러스도 작년 11월 시험용 5G통신 기지국을 활용해 최대 31Gbps의 다운로드 전송속도를 시연하는 데 성공했다. 31Gbps 전송속도 구현은 국내 통신사 가운데 처음이라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이정호 기자 dolph@hankyung.com

POLL

샐러리맨·자영업자 연금저축 이중과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학생들의 대학 경영 간섭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증권

코스피 2,206.8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75% DSC인베스... +2.00%
LG이노텍 -2.14% 에임하이 +28.36%
SK디앤디 -0.71% KG ETS +1.23%
SK가스 -0.41% 빅텍 -0.11%
LG디스플레... +1.28% 셀트리온 +0.22%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09%
현대차 +0.69%
KB금융 -0.38%
NAVER -0.61%
현대모비스 +0.22%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와이아이케... -1.52%
컴투스 -0.90%
메디톡스 +0.66%
동국S&C +0.59%
SKC코오롱PI +2.37%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NH투자증권 +2.77%
SK이노베이... +3.34%
KB손해보험 +0.15%
롯데쇼핑 +2.03%
삼성전기 +1.59%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0.67%
SK머티리얼... +3.28%
서울반도체 +2.53%
SKC코오롱PI +3.05%
동국S&C +8.32%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