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알리바바·도요타…글로벌 기업 빨아들이는 '트럼프 법칙'

입력 2017-01-10 17:26:25 | 수정 2017-01-11 05:16:54 | 지면정보 2017-01-11 A1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마윈 "일자리 100만개 약속"
높아지는 미국 관세 장벽에 세계 최대 시장 선점 전략도
< 트럼프 “마윈은 위대한 경영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자(왼쪽)와 마윈 중국 알리바바그룹 회장이 9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트럼프타워 1층 로비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마 회장은 이날 트럼프 당선자와 30여분간 얘기를 나눴으며 5년간 미국에서 일자리 100만개를 창출할 것을 약속했다. 뉴욕AP연합뉴스기사 이미지 보기

< 트럼프 “마윈은 위대한 경영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자(왼쪽)와 마윈 중국 알리바바그룹 회장이 9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트럼프타워 1층 로비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마 회장은 이날 트럼프 당선자와 30여분간 얘기를 나눴으며 5년간 미국에서 일자리 100만개를 창출할 것을 약속했다. 뉴욕AP연합뉴스


글로벌 기업들이 ‘트럼프의 마력’에 빠진 것인가, 아니면 그의 채찍을 두려워하는 것인가. 이번에는 일본 도요타자동차와 중국 최대 전자상거래업체 알리바바가 미국에 대규모 자금을 투자하고 일자리를 창출하겠다고 나섰다.

9일(현지시간) 미국 디트로이트에서 열린 ‘2017 북미국제오토쇼’에서 도요다 아키오 도요타자동차 사장은 “5년간 미국에 100억달러를 투자하겠다”고 발표했다.

기사 이미지 보기

일본 기업으로는 두 번째다. 지난해 12월7일 손정의 소프트뱅크 사장이 미국에 500억달러를 투자해 일자리 5만개를 창출할 것이라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자에게 약속하면서 물꼬를 텄다.

같은 날 뉴욕 맨해튼 트럼프타워에는 마윈 알리바바 회장이 모습을 드러냈다. 그는 트럼프 당선자와 만난 자리에서 5년간 미국에서 일자리 100만개를 창출하겠다고 약속했다.

글로벌 기업의 잇단 미국 투자계획은 트럼프 당선자의 트위터가 불을 댕겼다. 그는 지난 4일 중형차 공장을 멕시코로 이전하려는 자국 업체 제너럴모터스(GM)의 계획을 비난하면서 “미국에서 차를 제조하거나 세금을 내야 한다”고 압박했다. 다음날에는 도요타의 멕시코 공장 건설 계획을 겨냥해 “미국에 짓지 않으면 막대한 국경세를 내야 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트럼프 당선자는 지난해 대선 과정에서부터 법인세율 대폭 인하와 규제 완화라는 당근을 제시하며 미국 내 투자를 유도했다. 동시에 북미자유무역협정(NAFTA)을 대폭 수정하거나 폐기하고 멕시코산 수입제품에 관세 35%를 부과하겠다는 채찍도 내놨다.

뉴욕=이심기 특파원/디트로이트=강현우 기자 sglee@hankyung.com

POLL

청와대와 국회의 세종시 이전에 대한 견해는?

증권

코스피 2,085.52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95% 셀트리온 +0.79%
SK디앤디 -1.00% 자연과환경 -4.14%
SK가스 -1.90% 툴젠 +2.29%
SK하이닉스 -3.16% 엔지켐생명... 0.00%
무학 +1.72% 제넥신 +1.0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이마트 +0.72%
LG생활건강 +1.15%
한미약품 +0.79%
아모레퍼시... -0.49%
현대모비스 -0.19%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7.56%
카카오 -2.61%
고영 +3.51%
컴투스 -4.76%
클리오 +1.23%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3.16%
삼성전자 -0.42%
두산인프라... +4.14%
한국전력 +1.26%
NAVER -0.87%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이오테크닉... +0.72%
파라다이스 +0.66%
에스티팜 +0.82%
에코프로 +3.86%
참좋은레져 +9.74%

20분 지연 시세

포토

많이 본 뉴스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