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엘시티 수억원 뒷돈' 현기환 전 수석 구속

입력 2016-12-01 20:05:27 | 수정 2016-12-02 00:43:57 | 지면정보 2016-12-02 A29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검찰, 뇌물수수·알선수재 등 혐의
부산 해운대 엘시티 비리에 개입하고 수억원의 뒷돈을 받은 혐의를 받는 현기환 전 청와대 정무수석이 구속됐다.

부산지방검찰청 특수부(부장검사 임관혁)는 뇌물수수와 알선수재,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법원에 청구한 현 전 수석의 영장이 발부돼 현 전 수석을 구속했다고 1일 밝혔다. 김상윤 부산지방법원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범죄사실이 소명되고 구속의 사유와 필요성이 인정된다”고 말했다.

검찰은 현 전 수석이 엘시티 시행사의 실질 소유주인 이영복 회장(66·구속 기소) 측으로부터 수표와 골프, 상품권, 유흥주점 접대 등 수억원대의 금품을 받은 것으로 보고 있다. 검찰은 이에 대해 뇌물수수 혐의를 적용하는 한편 현 전 수석이 청와대 정무수석으로 일하기 전인 2012~2015년의 비위에는 알선수재 혐의를 적용했다. 알선수재죄는 공무원의 직무에 관해 알선행위를 하고 그 대가로 금품 등을 수수한 경우에 적용된다.

부산=김태현 기자 hyun@hankyung.com

POLL

대우조선해양을 살려야 한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159.29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46% 유성티엔에... -1.34%
아시아나항... -0.42% 툴젠 -1.25%
SK디앤디 -2.08% 헝셩그룹 -0.69%
SK가스 -1.21% 레이젠 +0.33%
LG유플러스 -0.99% 와이오엠 0.00%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국보 -2.11%
동양 +1.17%
영풍제지 +0.55%
금호에이치... -0.16%
삼성공조 +0.83%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아이즈비전 -0.12%
세원물산 -1.61%
제일제강 +1.29%
영인프런티... +0.98%
세종텔레콤 +0.21%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백화점 +0.98%
한국전력 0.00%
KT&G -0.10%
고려아연 +1.09%
한국타이어 +2.17%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SK머티리얼... +1.91%
인터플렉스 +4.17%
서울반도체 -0.58%
에스엠 -0.65%
셀트리온 +1.3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