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신동빈 회장, 1년만의 롯데 사장단 회의 참석…'일체 함구'

입력 2016-11-30 16:35:39 | 수정 2016-11-30 16:35:39
글자축소 글자확대
[ 오정민 기자 ]
사진=최혁 한경닷컴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최혁 한경닷컴 기자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사진)이 1년 만에 서울 잠실 롯데월드타워에서 열린 그룹 사장단 회의에 참석했지만 K스포츠재단 등과 관련된 혐의의 사실관계를 묻는 취재진 질문에는 일체 함구했다.

롯데그룹은 30일 오후 2시 사장단 회의를 개최했다. 행사에는 신 회장과 사장단 52명, 그룹정책본부 임원 30여 명이 참석했다.

사장단 회의 개최 직전인 오후 1시52분경 현장에 도착한 신 회장은 짙은 회색 양복을 착용했으나 출근할 때와 같이 넥타이를 매지 않은 비교적 편안한 차림이었다.

그러나 신 회장은 뇌물죄 혐의 및 면세점 특허(사업권) 관련 의혹에 대한 취재진 질문에 대해 일체 대답하지 않고 빠르게 회의장으로 걸어들어갔다.

신 회장에 앞서 회장에 입장한 계열사 사장들도 말을 아끼는 모습이었다. 소진세 롯데 그룹정책본부 대외협력단장(사장)은 "최순실 의혹과 관련해선 말할 게 없다"며 "내년 경영은 잘 할 것"이라고 했다.

장선욱 롯데면세점 대표는 "면세점은 국가적 사업이기 때문에 계획대로 진행될 것으로 본다. (특허 획득을 위해) 준비를 잘 하고 있다"고 말했다. 송용덕 호텔롯데 사장은 기업공개(IPO) 계획에 대한 질문에 "내년 상반기 여건이 마련된다면 되는대로 상장하겠다"고 답변했다.

롯데그룹 사장단 회의는 통상 매년 상·하반기에 열렸지만 올해는 검찰 수사 등으로 상반기 회의를 건너뛰고 이날 1년여 만에 열리게 됐다. 사장단 회의에서는 올해 실적 현황과 내년 경제 전망과 전략 등이 주로 다뤄지는 것으로 전해졌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POLL

안희정 충남지사의 경제 정책관을 지지합니까?

군 복무기간은 어느 정도가 타당하다고 보세요?

중국이 미국을 앞서기 위해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증권

코스피 2,067.74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31% 구영테크 +1.05%
삼성전자 +0.59% 셀바스AI -0.72%
SK디앤디 -2.49% 영우디에스... -2.46%
SK가스 -3.11% 옵트론텍 +2.96%
더존비즈온 +0.92% 에스엔피제... -14.93%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미래에셋대... -0.46%
엔씨소프트 -0.64%
아모레퍼시... -0.63%
롯데쇼핑 +0.88%
POSCO -1.65%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지엔코 +0.94%
홈캐스트 -2.49%
SK머티리얼... -1.68%
안랩 0.00%
셀루메드 -2.35%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75%
LG디스플레... +2.56%
롯데쇼핑 +5.08%
BGF리테일 +1.00%
삼성전기 +1.34%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이녹스 +3.80%
뷰웍스 +1.00%
넥스턴 +8.32%
GS홈쇼핑 +0.59%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