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 대통령, '김기춘-차은택' 만남 지시"…靑, 해명은?

입력 2016-11-28 10:38:00 | 수정 2016-11-28 10:38:00
글자축소 글자확대
'최순실 국정농단 의혹' 사건에 대한 검찰 수사가 막바지에 접어들면서 박근혜 대통령의 역할을 뒷받침하는 정황과 진술이 속속 나와 청와대로서는 곤혹스러운 표정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무엇보다 김기춘 전 대통령 비서실장과 구속기소된 '문화계 황태자' 차은택 씨의 만남을 둘러싼 양측 사이의 공방 과정에서 박 대통령에게 불똥이 튄 것이 골치 아프다.

차 씨의 변호인이 27일 취재진과 만나 "차 씨가 2014년 6∼7월께 청와대 비서실장 공관에서 당시 김 실장과 김 종 전 문화체육관광부 차관, 정성근 문체부 장관 내정자를 만난 사실이 있다"며 최순실 씨 소개로 김 전 실장을 만났다고 주장한 것이 그 계기다.

그러자 김 전 실장은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박 대통령께서 차은택이라는 사람을 한 번 만나보라 해서 공관으로 불러 만났다"고 반박하고 나섰다.

김 전 실장은 그동안 '최 씨를 전혀 모른다'고 거듭 밝혀온 만큼 자신과 최 씨의 관련설을 증폭시키는 차 씨 변호인의 주장을 반박하려는 목적에서 '대통령 지시'를 해명 카드로 꺼낸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김 전 실장의 해명은 박 대통령이 최 씨의 요청을 핵심 참모들에게 전달해 그의 국정농단을 방조했다는 의혹을 키우는 셈이어서 박 대통령과 청와대 입장에서는 또 하나의 타격이 될 전망이다.

특히 차 씨가 김 전 실장과 만남 직후인 2014년 8월 문화융성위원회 위원으로 위촉됐다는 점에서 최 씨가 정부 인사에 개입했고, 박 대통령이 그대로 최 씨의 말을 따랐다는 의혹도 꼬리를 물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POLL

청와대와 국회의 세종시 이전에 대한 견해는?

증권

코스피 2,085.52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95% 셀트리온 +0.79%
SK디앤디 -1.00% 자연과환경 -4.14%
SK가스 -1.90% 툴젠 +2.29%
SK하이닉스 -3.16% 엔지켐생명... 0.00%
무학 +1.72% 제넥신 +1.0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이마트 +0.72%
LG생활건강 +1.15%
한미약품 +0.79%
아모레퍼시... -0.49%
현대모비스 -0.19%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7.56%
카카오 -2.61%
고영 +3.51%
컴투스 -4.76%
클리오 +1.23%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3.16%
삼성전자 -0.42%
두산인프라... +4.14%
한국전력 +1.26%
NAVER -0.87%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이오테크닉... +0.72%
파라다이스 +0.66%
에스티팜 +0.82%
에코프로 +3.86%
참좋은레져 +9.74%

20분 지연 시세

포토

많이 본 뉴스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