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1만 가지 병 고친다는 '만병초' 먹지 마세요

입력 2016-11-26 03:00:00 | 수정 2016-11-26 03:00:00 | 지면정보 2016-11-26 A20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조미현 기자의 똑똑한 헬스컨슈머

"고혈압에 좋다" 온라인서 루머
식약처, 독성 검출돼 주의 당부
기사 이미지 보기
과일이나 꽃, 산야초 등으로 담금주를 만들거나 차로 끓여 마시는 사람이 많습니다. 야생에서 얻은 재료와 한약재로 담금주나 차를 만들 때에는 주의가 필요합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최근 민간요법에 따라 약용으로 쓰이는 ‘만병초’(사진)에 대해 경고했습니다. 만병초는 진달랫과로 천상초 만년초 등으로 불리는 식물입니다. 인터넷 등에서는 고혈압 저혈압 신경통 당뇨 등 ‘만병에 효과가 있다’는 입소문이 퍼졌는데요. 만병초는 구토 현기증 호흡곤란 등 독성을 유발하는 ‘그레이아노톡신’ 성분이 있어 식용으로 섭취해서는 안 됩니다.

기사 이미지 보기
식약처는 만병초를 복용한 뒤 부작용을 나타내는 사례가 있어 독성 검사를 했습니다. 만병초를 이용한 담금주와 만병초를 넣어 끓인 물에서 그레이아노톡신을 분석한 결과 담금주에서는 mL당 50.2~101㎍, 끓인 물에서는 1.84~20.2㎍이 검출됐습니다. 식약처는 또 만병초 술 3~5잔이나 만병초를 끓인 물 1.5L씩을 20일 동안 섭취하면 중독된다는 연구도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만병초뿐 아니라 백선피, 초오, 마황 등 한약재도 일반인이 함부로 식용으로 섭취해서는 안됩니다. 백선피는 백선이라는 야생화의 뿌리껍질입니다. 봉황산삼이라는 별칭이 있어 마치 산삼처럼 여기는 사람이 있습니다.

인터넷 등에서는 풍에 효과가 있는 것처럼 알려졌습니다. 하지만 독성이 강해 간 기능 이상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초오는 미나리아재빗과 식물로 약재로 쓰입니다. 투구꽃이라는 이름으로 더 잘 알려졌습니다. 초오는 잘못 섭취하면 독성이 강한 아코니틴 등의 성분이 있어 마비 두통 현기증 등 부작용을 일으킵니다. 마황은 식욕 억제 효과가 있다고 해서 다이어트에 좋다는 소문이 있는데요. 환각, 심장마비, 혈압 저하 등 부작용이 심합니다.

담금주를 만들 때에는 인삼 더덕 도라지 당귀 등 식용으로 사용이 가능하다는 근거가 있고, 식용을 목적으로 채취된 것만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식약처는 “한약재는 질병 치료 등을 위한 원료로 이용해야 한다”며 “입소문만 믿고 인터넷이나 전통시장 등에서 직접 구매하거나 섭취해서는 안 된다”고 당부했습니다.

조미현 기자 mwise@hankyung.com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1,991.89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16% 구영테크 +4.99%
한미약품 -10.76% KG ETS -2.51%
SK디앤디 -0.11% 툴젠 -4.62%
SK가스 +1.33% 메디젠휴먼... +8.36%
현대산업 +1.16% CJ E&M +5.10%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제철 +0.56%
LG화학 +0.83%
POSCO +1.74%
동국제강 +2.64%
아모레G 0.0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코미팜 +2.44%
홈캐스트 +4.42%
비에이치 +2.07%
AP시스템 +2.25%
원익홀딩스 -1.5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디스플레... +2.58%
LG화학 +0.83%
SK하이닉스 +0.11%
삼성물산 +0.39%
한화케미칼 +0.41%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지스마트글... -29.95%
에스티팜 +4.02%
더블유게임... +1.22%
솔브레인 +1.1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