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세계 중고 스마트폰 시장, 5년 뒤 3배 규모로 커진다

입력 2016-11-22 18:09:02 | 수정 2016-11-23 04:58:33 | 지면정보 2016-11-23 A16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세계 중고 스마트폰 시장이 급성장해 5년 뒤에는 세 배 규모로 커질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스마트폰 제조회사와 부품 공급사 등은 신규 스마트폰 판매량 감소로 타격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22일 시장조사업체 IDC에 따르면 세계 중고폰 판매량은 2015년 8130만대 규모에서 2020년에는 2억2260만대로 늘어날 전망이다. 5년간 연평균 증가율은 22.3%에 달할 것으로 예상됐다. IDC는 “중고폰 시장의 성장은 신규 스마트폰 판매량 감소로 이어져 제조사와 부품 공급사 등에 영향을 줄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안정락 기자 jran@hankyung.com

POLL

북한 김정은 체제의 향후 전망을 어떻게 보십니까?

증권

코스피 2,102.93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6.87% 엔지켐생명... +5.02%
삼성전자 +0.72% 코스메카코... -0.72%
SK가스 +0.93% 디오 -4.68%
SK디앤디 +1.83% 테고사이언... +1.21%
지코 +0.46% 코리아에프... +0.63%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72%
LG화학 -0.18%
한국전력 -0.12%
현대차 +0.67%
LG전자 +0.16%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0.20%
포스코 ICT -0.81%
AP시스템 +0.17%
원익IPS -0.21%
GS홈쇼핑 0.00%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1.41%
삼성전자 +0.72%
SK하이닉스 +2.00%
현대중공업 +4.04%
NAVER +1.15%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4.25%
AP시스템 +0.17%
이오테크닉... +4.10%
메디톡스 +2.35%
테스 +0.82%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