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홍범식 서울아산병원 교수, 보령의사수필문학상 대상

입력 2016-11-22 11:35:47 | 수정 2016-11-22 11:36:34
글자축소 글자확대
보령제약(대표 최태홍)은 제12회 보령의사수필문학상 대상에 홍범식 서울아산병원 교수의 작품 ‘두껍아 두껍아’를 선정했다고 22일 발표했다.

지난 8월부터 3달간 시행된 이번 공모에는 총 120편이 출품됐고, 한국 수필문학진흥회(회장 윤영소)에서 심사를 맡았다. 시상식은 이날 오후 7시 보령제약 본사 중보홀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대상을 수상한 홍 교수의 ‘두껍아 두껍아’는 방광 수술 과정을 초등학교 운동회 전날 어머니가 오자미 만드는 과정에 비유했다. 그러면서도 의사로서의 사명감과 고뇌, 환자의 마음까지 살피는 의사의 모습을 담았다. 특히 수술을 집도하는 의사의 긴장감은 물론, 환자의 불안감까지 손에 잡힐 듯이 실감나게 표현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금상에는 노대영씨 (한림대학교 춘천성심병원)의 ‘크리넥스의 진료학’, 은상은 이상환씨(서울대병원)의 ‘어느 화창한 봄날에 J를 위해 잎새를 그리던 기억’과 곽재혁씨(피터소아청소년과의원)의 ‘아빠의 그곳’이 수상했다. 동상은 이채영씨(지샘병원)의 ‘천사가 건네준 선물’, 강진웅씨(중랑제일의원)의 ‘7%의 기적’, 박태환씨(홍성의료원)의 ‘동행’, 최상태씨(중앙대학교병원)의 ‘내어 주고 받아 주고’, 홍영선씨(가톨릭성모병원)의 ‘역지사지’ 총 5편이 선정됐다.

대상에게는 상패와 부상으로 순금 20돈 메달과 함께 수필 전문잡지 ‘에세이문학’을 통해 공식 등단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금상, 은상 수상자에게는 각각 15돈, 10돈의 순금 메달이 수여된다.

보령의사수필문학상은 ‘당신이 있기에 세상은 더 따뜻해 집니다’ 구호 아래 보령제약이 제정한 상으로 의사들이 직접 쓴 수필문학을 통해 생명존중과 감동 등을 널리 알리기 위해 만들어졌다.

김근희 기자 tkfcka7@hankyung.com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증권

코스피 1,991.89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16% 구영테크 +4.99%
한미약품 -10.76% KG ETS -2.51%
SK디앤디 -0.11% 툴젠 -4.62%
SK가스 +1.33% 메디젠휴먼... +8.36%
현대산업 +1.16% CJ E&M +5.10%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제철 +0.56%
LG화학 +0.83%
POSCO +1.74%
동국제강 +2.64%
아모레G 0.0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코미팜 +2.44%
홈캐스트 +4.42%
비에이치 +2.07%
AP시스템 +2.25%
원익홀딩스 -1.5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디스플레... +2.58%
LG화학 +0.83%
SK하이닉스 +0.11%
삼성물산 +0.39%
한화케미칼 +0.41%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지스마트글... -29.95%
에스티팜 +4.02%
더블유게임... +1.22%
솔브레인 +1.1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