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최순실, 각종 혐의 부인…"측근 고영태·차은택에 배신당했다"

입력 2016-11-18 15:44:35 | 수정 2016-11-18 15:44:35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TV방송 화면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TV방송 화면 캡처


'비선 실세' 최순실 씨(60·구속)가 검찰 조사에서 각종 혐의를 부인했다. 오히려 자신이 측근들에게 배신을 당했다고 강변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18일 사정 당국 등에 따르면 최씨는 검찰 특별수사본부 조사에서 자신이 고영태·차은택씨와 개인적으로 만나 사업 관련 회의를 한 사실은 인정했지만, 일련의 의혹 사건에 직접 관여한 사실은 없다며 일관되게 부인하고 있다.

최씨는 서울 강남의 카페 '테스타 로사'에서 고영태·차은택씨 등 측근들을 수시로 만나 회의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최씨는 검찰 조사에서 측근들이 자신과의 친분을 내세워 주변에 무리하게 권세를 과시하다 일이 잘못되자 자신에게 다 덮어씌운 것이라고 주장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박근혜 대통령이나 청와대를 통해 영향력을 행사한 바 없고, 스스로 국정에 개입하지도 않았다는 취지다.

최씨는 검찰에서 "사람들이 무슨 사업을 하기 전에 꼭 내게 허락을 받듯이 얘기를 하고 갔다"며 "이제 보니 오히려 고영태·차은택 등이 나를 이용하려 했던 것 같다"고 진술했다.

최씨는 현재 미르·K스포츠재단 강제 모금 의혹, 롯데의 70억원 추가 지원과 수사정보 유출 의혹 사건 등을 모두 부인하고 있다. 박 대통령의 연설문만 일부 수정해줬다는 입장이다.

다만 검찰의 집요한 추궁에 위축된 최씨는 자신을 조사한 검사에게 "형량이 얼마나 되느냐"고 물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적용되는 혐의가 유죄로 인정될 경우 그 법정형의 상한을 선고받을 확률이 높다는 답을 들은 최씨는 "그러겠죠"라며 자포자기하는 듯한 반응을 나타냈다고 한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POLL

노인 기준 연령을 높이는 방안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증권

코스피 2,304.03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87% 하우동천 -1.30%
SK디앤디 0.00% 씨케이에이... +0.64%
SK가스 +0.86% 툴젠 -9.25%
BGF리테일 +1.20% 바이오씨앤... -2.93%
현대차 0.00% 아이센스 -0.71%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차 0.00%
현대모비스 +0.55%
LG전자 +0.25%
삼성물산 +0.77%
기아차 +0.64%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1.53%
하나머티리... -1.09%
덕산네오룩... +2.88%
셀트리온 -0.95%
CJ오쇼핑 -0.88%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롯데케미칼 +6.41%
POSCO +4.97%
현대제철 +4.27%
오리온 +1.11%
GS +4.15%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프레시웨... +3.22%
원익홀딩스 +0.94%
흥국 +7.11%
솔브레인 +3.36%
유진기업 +5.07%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