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최순실 국정개입 수사] 박상진 사장 밤샘조사…정유라 35억 지원 경위 집중 추궁

입력 2016-11-13 17:55:30 | 수정 2016-11-14 01:23:37 | 지면정보 2016-11-14 A5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우병우 재소환 일정 조율

이재만·안봉근 금명 소환
기사 이미지 보기
최순실 씨 국정 농단 사건을 수사하는 검찰의 주말은 숨 가쁘게 돌아갔다.

검찰은 토요일인 지난 12일 대한승마협회 회장을 맡고 있는 박상진 삼성전자 사장(63·사진)을 불러 19시간가량 밤샘조사를 했다. 박 사장은 최씨 딸인 승마선수 정유라 씨(20) 특혜 지원 의혹과 관련해 조사를 받았다. 검찰은 박 사장을 상대로 삼성이 비덱스포츠에 35억원을 지원한 경위를 집중적으로 캐물었다. 검찰은 최씨 모녀가 독일에 세운 비덱스포츠에 지난해 9~10월 삼성 자금 280만유로(약 35억원)가 흘러들어간 정황을 포착해 수사하고 있다. 비덱스포츠 실소유주가 최씨 모녀라는 사실을 알고 지원했는지와 승마협회가 중장기 로드맵을 발표한 이유 등도 수사의 핵심이다.

이와 관련, 김종찬 대한승마협회 전무이사는 13일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승마협회에서는 그 누구도 삼성이 정유라 씨를 지원한 사실을 몰랐다”고 말했다.

11일 검찰에 출석한 권오준 포스코 회장도 12시간에 걸친 밤샘조사를 받았다. 검찰은 권 회장에게 차은택 씨(47·구속) 측의 옛 포스코 계열 광고업체 포레카 지분 강탈 시도와 관련이 있는지를 추궁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비서관 재소환 일정도 조율하고 있다. ‘문고리 3인방’ 이재만 전 청와대 총무비서관과 안봉근 전 국정홍보비서관도 곧 소환할 방침이다.

고윤상 기자 kys@hankyung.com

POLL

기관투자가 '스튜어드십 코드' 도입해야 하나

증권

코스피 2,337.30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85% 툴젠 -1.89%
SK가스 0.00% 엔에스엔 -11.19%
SK디앤디 -1.75% SKC코오롱P... -0.49%
미래에셋대... +1.46% 크리스탈 -1.34%
SK하이닉스 +0.72% 아모텍 +0.19%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넷마블게임... -1.38%
대우건설 +1.45%
SK하이닉스 +0.54%
현대로보틱... -0.72%
LG전자 -0.36%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루메드 +4.80%
에스에프에... +0.70%
셀트리온 -0.63%
CJ오쇼핑 -0.93%
휴젤 -0.62%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대우건설 -6.28%
NAVER +1.19%
SK케미칼 +6.85%
대한항공 +3.30%
오리온 +0.80%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에스엠 +2.99%
쇼박스 +6.69%
카카오 +0.51%
씨젠 +4.86%
원익홀딩스 +2.28%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