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유정·솔비·손미나·크라잉넛…연예인들, SNS 촛불 들었다

입력 2016-11-13 11:26:13 | 수정 2016-11-13 11:26:13
글자축소 글자확대
지난 12일 연예인들도 100만 촛불 행렬에 참여했다. 서울 광화문에서 열린 박근혜 대통령 퇴진 촉구 집회에 연예인들은 직접 참여하거나, 온라인에서 응원과 동참의 뜻을 드러냈다.

방송인 김미화, 가수 이승환 등은 직접 집회 무대에 올랐다. 마이크를 잡은 개그우먼 김미화는 자신의 개그 코너 '쓰리랑 부부'를 인용해 "무조건 방 빼"라고 외쳐 환호를 끌어냈다.

최근 소속사 사옥에 '박근혜는 하야하라' 문구가 적힌 현수막을 내걸었던 이승환은 하야 촉구 콘서트를 열기도 했다.

인디밴드 크라잉넛은 인기 곡 ‘말달리자’를 부르며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말은 독일로 가는 게 아니다. 바로 청와대"라며 이화여대 입학 특혜 등을 받은 최씨 딸 정유라씨를 비판하기도 했다.

왼쪽부터 배우 문성근 트위터와 가수 솔비 인스타그램.기사 이미지 보기

왼쪽부터 배우 문성근 트위터와 가수 솔비 인스타그램.


광화문광장으로 나온 배우 문성근은 자신의 트위터에 "박근혜씨, 1~20만명으론 넘 적어? 그럼 보여줄께"라며 광화문광장에 몰린 수많은 인파를 찍은 사진을 올리기도 했다.

촛불집회에 참석하지 못한 연예인들도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힘을 보탰다.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으로 스타덤에 오른 배우 김유정은 '항의의 전등 끄기'참여를 독려했다. 이번 사태에 항의하는 뜻에서 오후 7시부터 3분간 실내 전등을 끄자는 캠페인이다.

가수 솔비는 인스타그램에 찬란한 촛불 그림을 띄운 뒤 "어둠 속에서 빛을 밝히는 촛불처럼 우리의 마음들이 모여 다시금 밝고 찬란한 대한민국의 미래를 만들 수 있길"이라고 썼다.

KBS 아나운서 출신 작가 겸 방송인 손미나도 초를 든 사진을 트위터에 올리면서 "스페인 출장 중에 몬세랏 수도원에서 초를 밝혔다. 몸은 스페인에 있지만 마음은 광화문에"라는 글을 남겼다.

작곡가 윤일상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광화문 촛불집회 현장의 모습을 남겨 눈길을 끌었다. 드라마 '우리 갑순이'에 출연 중인 배우 김규리는 같은 날 만화가 석정현의 세월호 희생자 추모 그림을 인스타그램에 올렸다. 또 "어른들이 미안하다. 그리고 학생들아 고맙다"고 적어 화제를 모았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증권

코스피 1,989.8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33% KG ETS +0.13%
SK디앤디 -0.85% 툴젠 -2.99%
SK가스 +2.73% 코데즈컴바... +14.47%
두산엔진 +3.24% 썬코어 -0.26%
현대산업 +3.23% 신라젠 -4.81%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고려아연 +3.15%
엔씨소프트 +1.26%
아모레퍼시... -0.32%
두산인프라... -0.12%
하나금융지... -0.15%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홈캐스트 -3.99%
비아트론 +0.21%
코텍 +1.43%
대화제약 +1.81%
코미팜 +5.48%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75%
현대제철 +0.95%
LG화학 +3.86%
삼성물산 +2.38%
롯데케미칼 +4.94%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서울반도체 +2.38%
바이로메드 +0.20%
메디톡스 +0.33%
AP시스템 +2.52%
씨젠 +2.3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