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미국 대선] 오바마 대통령이 농구를 한 이유는?

입력 2016-11-09 07:39:47 | 수정 2016-11-09 08:49:24
글자축소 글자확대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제45대 대통령을 뽑는 대선일인 8일(현지시간) 친구들과 농구 게임을 즐겨 이목을 끌었다.

오바마 대통령은 이날 오전 8시께 워싱턴DC 소재 포트 맥네어 육군기지 내 농구장에서 친구들과 함께 농구를 했다.

이는 오바마 대통령이 선거나 경선 당일 농구를 하면, 선거나 경선에서 이긴다는 일종의 자기 믿음을 가지고 있기 때문으로 전해졌다.

오바마 대통령이 속으로 승리를 기원하며 선거일이면 농구를 하는 습관은 2008년 민주당 대선후보 경선 때부터 시작됐다.

오바마 대통령은 그해 1월3일 민주당 대선후보 경선이 처음 벌어진 아이오와 코커스(당원대회)를 앞두고 농구를 했고, 코커스를 이겼다.

그러나 농구를 하지 않은 같은달 8일 열린 뉴햄프셔 프라이머리(예비선거)에서는 경선 경쟁자였던 힐러리 클린턴 상원의원에게 패배했다.

미국 의회 전문지 더힐에 따르면 오바마 대통령은 뉴햄프셔 경선에서 진 뒤 주요 지역 경선을 앞두고선 꼭 농구를 한 것으로 전해졌다.

재임에 도전한 2012년 대선 당일에는 과거 NBA 시카고 불스의 황금기를 이끈 선수 스카티 피펜과 함께 농구를 했다.

오바마 대통령은 대학 때 농구 선수로 활동하기도 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POLL

학생들의 대학 경영 간섭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증권

코스피 2,173.74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48% 안랩 -13.10%
SK디앤디 -0.36% 한국경제TV -0.74%
SK가스 +2.14% THE E&M +0.34%
LG전자 +0.99% 잉크테크 +0.45%
삼성전자 +1.18% 피앤씨테크 -0.22%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0.77%
LG이노텍 -2.80%
호텔신라 -3.11%
LG생활건강 -0.68%
NAVER -0.37%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휴젤 -3.01%
매일유업 -1.19%
모두투어 -1.60%
테스 -2.10%
디오 -2.25%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18%
에이블씨엔... +2.65%
롯데쇼핑 +0.41%
POSCO +1.48%
KB금융 +1.19%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0.22%
서울반도체 +1.14%
상아프론테... +4.05%
안랩 -13.10%
성광벤드 +2.45%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