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75세 이상 고령 운전자 '부주의 사고' 65세 미만 운전자보다 3배 높다

입력 2016-11-08 18:00:17 | 수정 2016-11-09 04:18:22 | 지면정보 2016-11-09 A29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질병관리본부 교통사고 환자 분석
"인지능력 떨어져 사고위험 커"
기사 이미지 보기
75세 이상 고령 운전자는 65세 미만 운전자보다 급브레이크나 급회전 등으로 사고를 일으킬 위험이 세 배 가까이 높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질병관리본부 국가손상조사감시 중앙지원단(단장 이경원 서울대병원 응급의학과 교수)은 2011~2014년 국내 20개 주요 병원 응급실을 찾은 교통사고 환자를 분석한 결과, 75세 이상 고령 운전자가 65세 미만 운전자보다 부주의로 인한 사고 위험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고 8일 발표했다.

운전자 부주의로 인한 사고 비율은 65세 미만이 6.6%였지만 75~79세 15%, 80세 이상 14%로 고령 운전자가 두 배 이상 높았다. 운전자가 인지능력 등의 장애로 갑작스럽게 브레이크를 밟거나 운전대를 돌리면서 사고가 난 비율은 75세 이상이 5.1%로 65세 미만(1.8%)의 2.8배였다.

사고로 응급실을 찾은 운전자는 고령일수록 안전벨트를 착용하지 않았다. 65세 미만의 안전벨트 착용률은 81.5%였지만 80세 이상은 66.7%만 안전벨트를 맸다. 사고 뒤 손상도 커 75세 이상 고령 운전자는 65세 미만 운전자보다 입원 치료를 받은 비율이 네 배 이상 높고 입원 기간도 50% 정도 길었다. 이 교수는 “고령 운전자는 돌발상황에 대한 인지능력이 떨어져 운전 부주의로 인한 사고가 날 위험이 크다”고 설명했다.

이지현 기자 bluesky@hankyung.com

POLL

노인 기준 연령을 높이는 방안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증권

코스피 2,324.4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46% 나노신소재 +1.16%
SK디앤디 -0.64% 툴젠 -5.79%
SK가스 +1.70% 파워로직스 -1.23%
현대중공업 +3.58% 바이오씨앤... -14.07%
유니드 +1.06% 에이스테크 +4.10%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35%
이노션 -1.92%
POSCO +1.05%
롯데케미칼 -0.40%
SK하이닉스 -0.89%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큐브스 +9.59%
카카오 -0.30%
리노공업 +3.79%
테스 -1.93%
컴투스 -0.08%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롯데케미칼 +6.41%
POSCO +4.97%
현대제철 +4.27%
오리온 +1.11%
GS +4.15%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프레시웨... +3.22%
원익홀딩스 +0.94%
흥국 +7.11%
솔브레인 +3.36%
유진기업 +5.07%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