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마음코퍼레이션, 내구성 높인 친환경 '시선유도봉' 양산

입력 2016-11-08 14:49:56 | 수정 2016-11-08 15:08:54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마음코퍼레이션이 도로 위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시선 유도봉의 내구성을 크게 높여 양산에 나섰다고 8일 밝혔다. 시선 유도봉은 사고 발생 위험이 큰 지역에 설치되는 교통 시설물로, 국내에서만 매년 수십만개가 파손돼 교체되고 있다.

마음코퍼레이션이 개발한 시선 유도봉(사진)은 도로와 맞닿는 받침대가 반구 형태인 게 특징이다. 변기가 막혔을 때 뚫는 ‘뚫어뻥’과 비슷하게 생겼다. 이 받침대는 자동차와 충돌하거나 밟혀도 충격을 바로 흡수해 오뚝이처럼 다시 일어설 수 있게 한다. 충돌 시 받침대가 고정된 상태에서 몸체만 휘는 기존 시선 유도봉과 다르다.

이로 인해 몸체가 망가지거나 받침대가 뽑히는 등 파손되는 일이 훨씬 줄었다. 이상표 마음코퍼레이션 대표(사진)는 “파손율이 기존 제품 대비 4분의 1 수준에 불과하다”고 설명했다.

받침대 위 몸체는 따로 분리돼 수시로 교체할 수 있다. 밤에 잘 보이게 하는 반사지가 닳으면 기존엔 전체를 다 바꿔야 했지만 이 제품은 몸체만 갈아 끼우면 된다. 소재는 전부 재생 폴리우레탄 원료를 썼다. 제품 폐기 시 환경오염을 최소화하기 위해서다.

본격 판매를 위한 절차가 마무리 단계다. 중소기업 기술개발 제품 성능인증(EPC)을 받고 정부 조달 품목에 이달 말 등록할 예정이다. 조달 품목으로 올라가면 전국 지방자치단체와 도로공사 등에 정식 물품으로 공급할 수 있게 된다. 의왕 안양 등 일부 지자체에선 이미 시험적으로 이 제품을 설치했다.

이 대표는 “30여년 전 일본 방식의 시선 유도봉이 국내로 들어온 뒤 그대로 쓰이고 있는데 파손이 많아 교통사고를 유발하고 지자체에선 유지보수에 애를 먹고 있다”며 “일본에서도 지금은 잘 쓰지 않는 기존 시선 유도봉을 우리가 개발한 한국형 제품으로 바꾼다면 유지 비용과 2차 사고 위험을 낮추는 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안재광 기자 ahnjk@hankyung.com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15.4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4.59% 로코조이 +2.94%
SK가스 +1.31% 코렌 +3.81%
SK디앤디 -2.48% KJ프리텍 -11.02%
현대산업 -0.11% 지엘팜텍 -1.31%
삼성전자 +1.13% 홈캐스트 -1.49%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24%
POSCO +4.18%
신한지주 +3.46%
삼성바이오... -0.33%
SK텔레콤 -1.73%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1.73%
CJ E&M -0.87%
에스엠 -0.19%
뉴트리바이... -0.54%
홈캐스트 -1.4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디스플레... +2.58%
LG화학 +0.83%
SK하이닉스 +0.11%
삼성물산 +0.39%
한화케미칼 +0.41%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지스마트글... -29.95%
에스티팜 +4.02%
더블유게임... +1.22%
솔브레인 +1.1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