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8일 미국 대선…클린턴 박빙 우세

입력 2016-11-07 17:56:04 | 수정 2016-11-08 04:13:51 | 지면정보 2016-11-08 A1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미국 연방수사국(FBI)이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대통령 후보의 이메일 스캔들을 사실상 무혐의 처리한다고 밝혔다. 지난달 28일 클린턴의 아킬레스건인 이메일 스캔들을 재수사하겠다고 발표한 지 9일 만이다. 선거(8일)를 이틀 앞두고서다.

제임스 코미 FBI 국장은 6일(현지시간) 하원 정부개혁감독위원회에 보낸 서한에서 “새로 확보한 클린턴 후보 관련 이메일을 조사한 뒤 지난 7월 내린 결정(불기소 권고)을 바꾸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메일 스캔들은 클린턴이 국무장관으로 재직하면서 업무용 이메일을 국무부 서버가 아니라 개인용 서버를 사용해 주고받은 사건이다. 그는 국가안보를 위태롭게 했다는 혐의로 1년 가까이 조사받았으나 7월 초 불기소 권고 처분을 받았다. 최근 측근의 컴퓨터에서 추가로 관련 이메일이 발견돼 다시 조사를 받았다. 지난달 이메일 재수사 발표 충격으로 클린턴과 트럼프의 13개 주요 경합 주 지지율은 2~4%포인트 차이로 좁혀졌다.

워싱턴=박수진 특파원 psj@hankyung.com

POLL

증권

코스피 2,175.73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36% 툴젠 +0.14%
SK디앤디 +0.26% 아스타 -10.49%
SK가스 -1.20% 코미코 -17.50%
LG화학 -1.03% 디에스케이 -7.41%
삼성전자 -1.32% 엔지켐생명... -0.5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한국전력 +3.60%
LG전자 +3.76%
현대차 -2.65%
SK하이닉스 -0.62%
KB금융 +1.41%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3.34%
컴투스 +1.71%
안랩 +16.42%
웹젠 -1.72%
아모텍 0.00%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23%
SK하이닉스 +2.31%
SK텔레콤 +2.57%
KT +0.77%
NAVER -2.53%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휴젤 -1.75%
셀트리온 -0.33%
파라다이스 +1.16%
코미팜 +0.41%
티씨케이 +1.98%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