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마트 '반값 면도기'…필립스 장악한 시장에 도전

입력 2016-11-07 14:45:52 | 수정 2016-11-07 21:30:58 | 지면정보 2016-11-08 A17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쿠션형 3헤드' 4만9800원
기사 이미지 보기
이마트가 반값 전기면도기를 선보였다. 5만원 이하의 자체상표(PB) 제품으로 고가의 외국산 일색인 국내 전기면도기 시장 판도를 바꾸겠다는 목표를 세웠다.

이마트는 8일부터 생활용품 PB인 러빙홈 브랜드를 붙인 전기면도기(사진)를 4만9800원에 판매한다. 중국 시장에서 필립스 등을 제치고 70%대 점유율을 지키고 있는 중국 플라이코가 생산한 전기면도기다. 회전 방식의 쿠션형 3헤드 제품으로 비슷한 사양의 외국산 전기면도기와 비교해 가격이 절반 이하다.

100% 방수가 돼 샤워하면서 쓸 수 있다는 게 이마트 측 설명이다. 1시간 충전 후 1시간 사용할 수 있는 고속 충전 기능이 있고 충전 및 사용 가능 시간을 전기면도기에 부착된 LED(발광다이오드) 패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마트는 전기면도기의 판매 가격을 낮추기 위해 플라이코와 직접 계약해 유통 단계를 줄였다. 한국소비자원은 2012년 8월 외국산 전기면도기의 소비자 가격에 거품이 있다고 지적했다. 최대 3단계에 이르는 유통 과정 때문에 수입 가격이 6만원 선인 제품이 최종 소비자 구입 단계에서 18만원으로 올라간다고 발표했다.

이마트는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가격 대비 성능이 좋은 전기면도기를 직접 구하기로 결정했다.

정인설 기자 surisuri@hankyung.com

POLL

군 복무기간은 어느 정도가 타당하다고 보세요?

중국이 미국을 앞서기 위해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증권

코스피 2,065.61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45% 툴젠 +1.38%
영원무역 0.00% 국영지앤엠 +0.65%
송원산업 0.00% 엘엠에스 -0.87%
SK디앤디 +3.56% 크리스탈 -1.23%
SK가스 0.00% 테스 -0.82%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1.80%
삼성전자 -0.75%
롯데케미칼 -1.83%
현대제철 -1.29%
엔씨소프트 +4.67%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1.72%
SK머티리얼... +1.44%
셀트리온 0.00%
SKC코오롱PI -0.70%
에스엠 -1.01%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75%
LG디스플레... +2.56%
롯데쇼핑 +5.08%
BGF리테일 +1.00%
삼성전기 +1.34%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이녹스 +3.80%
뷰웍스 +1.00%
넥스턴 +8.32%
GS홈쇼핑 +0.59%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