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기업은행, 미국 가스복합발전사업 2억달러 대출 주선

입력 2016-11-01 18:06:05 | 수정 2016-11-02 01:17:49 | 지면정보 2016-11-02 A14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업은행은 미국 뉴욕주 크리켓밸리의 가스복합화력발전소 프로젝트파이낸싱을 제너럴일렉트릭(GE), 뱅크오브아메리카(BoA), 중국공상은행(ICBC), 크레딧 아그리콜 등 글로벌 금융회사와 공동 주선했다고 1일 밝혔다.

기업은행은 대출금 7억달러 가운데 2억달러를 주선했고, JB자산운용 현대라이프 흥국생명 신한은행 등도 참여했다.

서욱진 기자 venture@hankyung.com

POLL

청와대와 국회의 세종시 이전에 대한 견해는?

북한 김정은 체제의 향후 전망을 어떻게 보십니까?

증권

코스피 2,107.08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90% 넥센테크 -0.25%
SK디앤디 +2.06% 엔지켐생명... -3.61%
지코 0.00% 구영테크 -0.85%
SK가스 +0.48% 카카오 -1.34%
삼성전자 -0.05% KG ETS -0.28%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롯데케미칼 +0.80%
NAVER +1.38%
SK텔레콤 -0.43%
LG화학 +1.25%
POSCO -0.85%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고영 +2.41%
휴젤 +0.28%
카카오 -1.12%
셀트리온 +0.30%
클리오 +2.98%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신세계 +1.07%
현대중공업 +1.62%
롯데쇼핑 +1.07%
LG전자 +1.29%
두산인프라... +5.29%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라다이스 +1.71%
서울반도체 +3.57%
이오테크닉... -2.03%
카카오 +1.24%
CJ오쇼핑 +0.31%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