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정진석 "野 거국내각 거부 무책임…국정혼란 원하나"

입력 2016-10-31 10:13:38 | 수정 2016-10-31 10:13:38
글자축소 글자확대
정진석 새누리당 원내대표는 31일 야권이 거국중립내각 구성을 반대하는 데 대해 "참으로 이해할 수 없는 무책임한 처사"라고 비난했다.

정 원내대표는 이날 여의도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거국중립내각은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 국민의당 안철수 전 대표와 박지원 원내대표, 박원순 서울시장 등이 먼저 제안한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정 원내대표는 "우리 당의 거국중립내각 건의는 여야가 동의하고 국민적 신뢰를 받는 인물들로 내각을 구성해서 원활하게 국정을 수습하기 위한 충정에서 내놓은 결론"이라며 "야당은 자기들이 먼저 제안한 것을 우리 당이 수용하니까 바로 걷어차는 딴죽걸기, 갈지자 행보를 보이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한두번이 아니지 않느냐. 야당이 제안한 개헌, 받아들이니까 걷어차고, 야당이 제안한 특검, 받아들이니까 걷어찼다"면서 "도대체 왜 이러는 것이냐"고 반문했다.

정 원내대표는 "야당이 원하는 게 무엇이냐, 무슨 대안이 있느냐"면서 "끊임없이 국정을 혼란스럽게 하고, 대통령을 끌어내려서 하야정국, 탄핵정국으로 몰고 가고, 대한민국을 헌정중단·국정중단·아노미 상태로 만들겠다는 것 아니냐"고 비난했다.

그는 "국정운영에는 단 1분 1초도 공백이 있어선 안된다"며 "국회가 중심을 잡고 혼란을 수습해야 하는 만큼 야당도 책임있는 자세로 국정수습에 동참해줄 것을 간곡히 촉구한다"고 당부했다.

또한 "정녕 야당이 하야정국 만들기를 통해 아노미 상태를 획책한다면 그건 반국가적인 행태로, 즉각 중단돼야 한다"며 "나라를 먼저 생각하는 자세로 거국중립내각 구성 등 국정 수습 노력에 적극 동참하기 바란다"고 촉구했다.

이밖에 정 원내대표는 '최순실 국정개입 파문'과 관련, "엄정한 검찰 수사를 통해 의법 조치돼야 한다"면서 "검찰은 신속하고 강력한 수사를 통해 모든 진실을 있는 낱낱이 밝히라"고 밝힌 뒤 "새누리당은 최순실 국정농단 사건이 끝날 때까지 수미일관으로 공명정대한 자세로 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증권

코스피 1,986.18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00% 신라젠 +1.11%
두산엔진 +3.08% 썬코어 +0.26%
SK디앤디 -1.49% 코렌 +7.24%
SK가스 -0.45% 세종텔레콤 +18.09%
현대산업 +1.67% 아미코젠 -2.93%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고려아연 +1.93%
엔씨소프트 +2.32%
아모레퍼시... -2.88%
두산인프라... +0.25%
하나금융지... -0.46%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홈캐스트 -0.25%
비아트론 0.00%
코텍 +0.71%
대화제약 +2.07%
코미팜 +4.9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제철 +2.33%
SK하이닉스 0.00%
효성 +2.82%
두산밥캣 +4.19%
현대모비스 -0.20%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에머슨퍼시... -0.42%
컴투스 -2.97%
AP시스템 +0.85%
바이로메드 -3.06%
씨젠 +0.63%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