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11월 中企 경기전망 하락…"김영란법 영향"

입력 2016-10-30 09:44:46 | 수정 2016-10-30 10:37:36
글자축소 글자확대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일명 김영란법) 시행 등으로 중소기업 종사자가 11월 경기전망을 어둡게 본 것으로 나타났다.

30일 중소기업중앙회에 따르면 최근 3150개 중소기업 관계자를 대상으로 11월 경기전망을 조사한 결과, 업황전망 건강도지수(SBHI)는 86.1로 전달보다 5.5포인트 하락한 것으로 조사됐다.

SBHI는 경기를 전망한 업체의 응답 내용을 점수화한 수치다. 100을 기준으로 이보다 높으면 다음 달 경기가 좋아질 것으로 보는 업체가 많다는 뜻이고 100보다 낮으면 그 반대를 의미한다.

추석 연휴 특수와 대규모 쇼핑관광축제 ‘코리아 세일 페스타’ 등 소비 진작 요인에 힘입어 9월 전망부터 2개월째 상승하던 SBHI는 이로써 다시 하락했다.

중기중앙회 관계자는 “김영란법 시행으로 소비위축 현상을 보이는 데다 수출 부진 지속, 국내 성장률 전망 하향조정 등 부정적 요인이 겹쳐 중소기업들이 경기를 어둡게 전망했다”고 설명했다. 부문별로는 제조업이 86.1로 전달보다 6.7포인트 하락했고 비제조업은 전달 대비 4.7포인트 떨어진 86.2를 기록했다. 10월 중소기업 실제 업황을 나타내는 업황실적 건강도지수도 83.1로 전달보다 2.0포인트 하락했다.

이민하 기자 minari@hankyung.com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증권

코스피 1,989.8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33% KG ETS +0.13%
SK디앤디 -0.85% 툴젠 -2.99%
SK가스 +2.73% 코데즈컴바... +14.47%
두산엔진 +3.24% 썬코어 -0.26%
현대산업 +3.23% 신라젠 -4.81%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고려아연 +3.15%
엔씨소프트 +1.26%
아모레퍼시... -0.32%
두산인프라... -0.12%
하나금융지... -0.15%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홈캐스트 -3.99%
비아트론 +0.21%
코텍 +1.43%
대화제약 +1.81%
코미팜 +5.48%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75%
현대제철 +0.95%
LG화학 +3.86%
삼성물산 +2.38%
롯데케미칼 +4.94%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서울반도체 +2.38%
바이로메드 +0.20%
메디톡스 +0.33%
AP시스템 +2.52%
씨젠 +2.3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