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조성진 LG사장, '삼성세탁기 파손혐의' 무죄 확정

입력 2016-10-27 13:05:46 | 수정 2016-10-27 13:05:46
글자축소 글자확대
'삼성전자 세탁기 파손 사건'으로 재판에 넘겨진 조성진 LG전자 H&A사업본부장(사장)이 대법원에서 최종 무죄 판결을 받았다.

기사 이미지 보기
대법원 1부(주심 이기택 대법관)는 27일 재물손괴 등의 혐의로 기소된 조 사장에 대해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조 사장과 함께 기소된 조한기 세탁기연구소장(상무)과 홍보 담당 임원 전모 전무도 무죄가 확정됐다.

조 사장과 조 상무 등은 2014년 9월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IFA(유럽가전전시회) 기간 중 삼성전자의 세탁기를 고의로 파손한 혐의(재물손괴) 등으로 불구속 기소됐다. 조 사장은 홍보 담당 임원과 함께 '삼성전자 제품의 하자 때문에 (세탁기가) 손상된 것'이라는 취지의 보도자료를 내 삼성전자의 업무를 방해한 혐의도 받았다.

이후 삼성전자LG전자는 모든 법적 분쟁을 멈추기로 협의했고, 삼성전자 측은 재판부에 처벌을 원치 않는다는 의견을 전달했다. 그러나 검찰은 잘못된 부분이 있으면 이를 밝혀야 한다며 공소를 그대로 유지했다.

앞서 1·2심 재판부는 조 사장이 세탁기를 만진 사실은 인정하면서도 "조 사장이 세탁기를 파손했다고 의심받는 시점, 당시 현장의 CCTV 영상 등을 고려했을 때 조 사장의 혐의가 의심의 여지 없이 증명되지 않았다"며 무죄를 선고했다.

이진욱 한경닷컴 기자 showgun@hankyung.com

POLL

대우조선해양을 살려야 한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163.69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31% 툴젠 +4.97%
SK디앤디 +4.62% 삼강엠앤티 -1.65%
SK가스 +0.40% 큐리언트 +2.61%
POSCO -2.69% 우리넷 -0.17%
SK하이닉스 +2.22% 녹십자셀 +0.3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1.62%
삼성화재 -1.65%
삼성중공업 -0.42%
현대엘리베... -1.30%
하나금융지... -2.94%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메디톡스 -0.26%
컴투스 -1.56%
CJ E&M +3.07%
인터플렉스 +3.13%
파트론 0.00%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72%
SK하이닉스 +2.17%
현대백화점 +5.48%
LG화학 -0.17%
NAVER +0.93%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라다이스 +3.05%
서울반도체 +2.40%
CJ오쇼핑 +4.82%
SK머티리얼... +0.06%
HB테크놀러... +6.2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